최종편집 : 2019.01.19 11:09 |
제33회 자나드리아 축제, 전통 및 의사소통의 지속 가능성과 세계의 최신 기술 간의 균형 유지에 기여!
2019/01/11 06:5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3698601005_20190110140603_4945039940.jpg
 
3698601005_20190110140639_3965744743.jpg
 
3698601005_20190110140652_4561540030.jpg
 
[소비자불만119신문=이연수/기자]
2019년 01월 10일 -- 자나드리아에서 개최된 국가 문화유산축제(National Festival of Heritage)는 특히 수백명의 사우디아라비아 국내, 아랍국가 및 해외 매체 언론인들이 축제의 다양한 행사들을 경쟁적으로 취재 보도함에 따라 사우디아라비아의 유형 및 무형 문화유산의 여러 요소를 국제 사회에서 부각시킬 수 있는 값진 기회가 되었다. 

제33회 자나드리아 축제는 사우디의 고대 문화유산을 보존하는 역할에 깊은 인상을 받은 세계 각국 통신사, 신문 및 TV방송사들의 관심을 집중시킨 주요 지역적 및 국제적 행사가 됐다. 

특히 매체들은 국가의 정체성을 보호하고 역사와 그 의의의 중요성을 국민들에게 상기시키기 위해 자나드리아 축제 조직위원회가 정통성 있는 전통 보존 및 의사소통과 세계 최신 기술 사이의 균형을 이루는데 일익을 담당했다고 보도했다. 
  
더욱이 이 페스티벌 주최측은 수백 명의 언론인들에게 최고의 미디어 서비스를 제공할 뿐 아니라 문화유산 애호가들에게 스마트 기기를 통해 자나드리아 축제의 개요, 설명 지도 등이 포함된 애플리케이션과 독특하고 종합적인 웹사이트를 통해 페스티벌의 최신 뉴스를 매일 제공했다. 

매체들은 자나드리아 축제가 사우디의 문화유산과 다문화 사이의 대화를 조정 및 촉진하는데 역점을 두고 참가자들의 창의적 민속 분위기를 강조함으로써 세계화의 위험성에 대응하고 있다고 논평했다. 외국 언론인들은 자나드리아 축제는 단순한 문화 행사가 아니라 사우디 아라비아가 부상하고 발전하며 전세계에서 대규모 건축 및 문화 프로젝트를 진행함에 따라 얻은 자신감을 갖고 과거로 회귀하려는 사고와 전략의 표현이라고 평했다. 
  
몬테 카를로 국제 네트워크(Monte Carlo International Network)의 라디오와 네트워크는 이 페스티벌이 선양한 원래의 유산과 문화 및 가치에 관해 언급했다. 스카이 뉴스(Sky News)는 자나드리아에 있는 자연 박물관을 통해 사우디아라비아의 고대 생활방식을 몇 차례 보도했다. 프랑스 언론은 자나드리아 페스티벌이 사우디의 문화 유산을 국제 사회에 소개하는 값진 기회라는 것을 확인했다. 

유로뉴스(Euro-News) 네트워크는 이 축제가 사우디아라비아에서 가장 규모가 크고 종합적인 행사라면서 풍속과 전통을 통해 전해 내려온 문화를 독특한 방식으로 반영하고 있다고 논평했다. 이탈리아 신문인 안사 에코노미아(ANSA Economia)는 수만명의 사우디 가족들이 자나드리아 축제의 전통 마을을 찾았다고 보도했다. 스페인 신문인 엘 에코노미스타(El Economista)는 자나드리아가 문화 분야에서 세계 최대 축제라고 평가했다. 

인도네시아의 수라바야 트리뷴 뉴스(Surabaya Tribun News), 콤파스(Kompas) 네트워크 및 기타 매체는 인도네시아가 자국의 다양한 유산을 전시해 주빈으로 참가했다고 강조했다. 독일 신문 부르스(Burs), 미국의 AP 및 다수의 파키스탄 및 중국 매체들은 문화 유산을 보존하는데 담당하고 있는 리야드의 역할을 소개했다. 이 행사는 이 밖에 CNN과 BBC월드 등도 보도했다. 
[ 이연수 이연수 ]
이연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sbg585@naver.com
소비자불만119신문(www.sbj119.co.kr) - copyright ⓒ 소비자불만119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서울 마포구 효창목5길 20 www.sbj119.co.krㅣsbg585@naver.com l☎ 070-8777-9914
      인터넷신문|경기아-50373|발행인 | 편집:이왕덕|청소년보호책임자|김용인 ] 통신판매업] 2011-0282호
      소비자불만119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