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3-28(목)

뉴스
Home >  뉴스  >  문화

실시간뉴스

실시간 문화 기사

  • 한국지멘스, 산림생태복원 기금 1000만원 기부
    세계적인 전기전자 기업 지멘스의 한국법인 한국지멘스(대표이사·사장 정하중)가 대한적십자사에 산림생태복원을 위한 기부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1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대한적십자사 서울사무소에서 열린 기부금 전달식에는 정하중 한국지멘스 대표이사·사장, 김철수 대한적십자사 회장을 비롯해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기부금은 대한적십자사와 산림청이 공동 주최하고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백두대간 수목원이 주관하는 ‘지멘스와 함께하는 산림생태복원 ESG 캠페인’ 활동의 일환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해당 캠페인은 기후 위기로 인해 토양이 유실되고 있는 민간인통제선(민통선) 지역 산림생태계를 복원하고 꿀벌의 서식처 제공을 위한 생태 숲 조성을 위해 마련해 한국지멘스는 이번 기부 활동을 통해 미래세대를 위한 환경보전과 지속가능한 생태계 구축에 기여할 전망이다. 정하중 한국지멘스 대표이사·사장은 “지멘스는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DEGREE 프레임워크를 근간으로 ESG 경영을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다방면으로 각별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며 “앞으로도 생물다양성 및 생태계 보전을 위한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철수 대한적십자사 회장은 “우리 산림을 살리고, 우리 환경을 보존해 나가는 일에 참여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대한적십자사는 미래세대에 삶의 터전을 제공하기 위해 산림생태복원 등과 같은 긍정적 가치를 생산하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대한적십자사에서 최초로 시행하는 ESG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ESG 확인서’ 전달식이 함께 진행됐다. 이 프로그램은 환경과 사회 분야에서 정부와 기업, 시민과 함께하는 ESG 사업 활성화를 위해 시행되고 있다. 한국지멘스는 ESG 사업에 적극 참여하는 선도적 기업으로 인정받았다. 한국지멘스는 국내 진출 이후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전개해 나가고 있다.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튀르키예 지진, 강원·경북 산불, 네팔 지진 피해 복구 등을 지원한 데 이어 4월 지구의 날을 맞아 대한적십자사, 산림청과 함께 추진하는 식목 행사를 시작으로 수해 피해지역 생태복원활동을 지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언론연락처: 한국지멘스 홍보대행 KPR 이정민 02-3406-225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4-04-01
  • 모히건 인스파이어, 5월 가정의 달 맞아 패밀리 서커스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오리지널 내한 공연 개최
    모히건 인스파이어 엔터테인먼트 리조트(대표 첸 시, 이하 모히건 인스파이어 또는 인스파이어)가 오는 5월 4일(토)부터 6일(월)까지 어린이날 연휴를 맞아 인스파이어 아레나에서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패밀리 서커스 쇼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오리지널 내한 공연(The Family Circus Show ‘Alice in Wonderland’ World Tour)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관람객을 위한 다양한 참여 이벤트와 할인 혜택 등도 마련해 풍성한 즐길 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인스파이어 아레나가 선보이는 첫 서커스 장르인 이번 공연은 영국 작가 루이스 캐럴(Lewis Carroll)의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를 원작으로 판타지 모험 이야기를 서커스와 모던 발레, 아크로바틱, 뮤지컬 등 여러 장르가 어우러진 종합예술로 표현한 독특한 작품이다. 유럽 최고의 배우들과 세계적으로 유명한 공중체조 선수, 국제적인 서커스 예술 수상자들로 구성된 오리지널 캐스트 월드 투어의 내한 공연으로, 90분의 러닝타임 동안 앨리스, 흰 토끼, 체셔 고양이 등 개성 강한 동화 속 캐릭터들이 등장해 아이와 어른 모두를 빠져들게 하는 아름다운 퍼포먼스와 마법 같은 이야기를 펼쳐낸다. 인스파이어 아레나는 지난해 12월 초 ‘멜론뮤직어워드’를 시작으로 다양한 K-팝 이벤트와 ‘마룬파이브’ 등 대형 해외 아티스트의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개최한데 이어 최근에는 세계 최강 탁구 선수들이 출전한 ‘WTT 챔피언스’ 대회를 유치하며 국제적인 스포츠 경기장으로 완벽히 변모했다. 이번에는 본격적인 서커스 쇼 무대를 펼침으로써 한국 최초 다목적 아레나의 면모를 다시 한번 입증할 전망이다. 인스파이어 아레나는 국내 공연시설 중 최대 하중(약 100톤)을 견딜 수 있는 천장 리깅 포인트와 공연에 따라 자유롭게 구성 가능한 무대 및 객석 구조, 최첨단 사운드 시스템, 어디서든 시야 방해 없이 편안한 관람이 가능한 좌석 등을 통해 화려하고 역동적인 서커스 공연의 감동을 생생하게 전달할 것이다. 모히건 인스파이어의 장현기 아레나 GM(General Manager)은 “인스파이어는 다목적 실내 공연장의 강점을 살린 다채로운 장르의 공연을 유치하고자 노력하고 있으며, 가정의 달을 맞아 서커스와 뮤지컬 등 여러 장르를 아우르는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오리지널 내한 공연을 선보일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전세계 관객들에게 사랑 받는 웰메이드 작품인 만큼 연휴기간 동안 인스파이어를 방문하는 가족들에게 진정한 영감과 감동을 주는 특별한 공연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스파이어는 더욱 풍성한 즐길 거리를 위해 공연 관람객을 대상으로 ‘베스트 드레서 어워즈’, ‘베스트 포토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를 함께 진행한다. 베스트 드레서 어워즈는 ‘서커스’ 혹은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등의 드레스 코드에 맞춰 멋진 의상을 입고 온 어린이들을 공연 시작 전 대형 LED 화면에 비춰주고, 베스트 드레서를 선정해 소정의 선물을 증정한다. 베스트 포토 이벤트에서는 공연 당일 아레나 곳곳에서 사진을 찍은 뒤 인스파이어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 (https://www.instagram.com/inspirekorea)을 태그해 업로드 하면 추후 ‘최고의 포토’를 선정해 시상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5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총 6회차 진행되며, 관람권은 4월 1일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티켓 (https://tickets.interpark.com/), 멜론티켓 (https://ticket.melon.com/main/index.htm), 예스24 (http://ticket.yes24.com/New/Main.aspx), 티켓링크 (https://www.ticketlink.co.kr/home)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4월 1일부터 7일까지 조기 예매한 고객에게 30%, 4월 8일부터는 인천 지역민 및 인스파이어 ‘모멘텀’ 회원에게 각각 30%, 청소년 25% 등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한편 지난 3월 5일 그랜드 오프닝을 맞이한 인스파이어는 아레나뿐만 아니라 각기 다른 스타일의 3개 타워로 이뤄진 5성급 호텔, 압도적인 비주얼의 환상적인 디지털 쇼가 펼쳐지는 ‘오로라,’ 신비로운 디지털 키네틱 샹들리에를 감상할 수 있는 ‘로툰다,’ 다채로운 쇼핑 및 다이닝·엔터테인먼트가 어우러진 복합문화공간 ‘인스파이어몰’, 유리돔 천장 아래에서 한가로이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스플래시 베이’ 등을 갖춰 진정한 복합 엔터테인먼트 리조트로 주목받고 있다. 최근에는 인스파이어몰 내에 슬라임 전문 키즈카페, 볼링장, 아케이드 게임 오락실 등 액티비티 시설을 비롯해 다양한 레스토랑, 디저트 카페 등이 추가 입점해 방문객의 발길을 이끌고 있다. 5월에는 현대퓨처넷과 함께 국내 최대 규모의 실감형 미디어아트 전시관 ‘르 스페이스’가 개관을 앞두고 있으며, 글로우서울과 협업한 이색적인 콘셉트의 대형 푸드 코트, 야외 체험형 엔터테인먼트 공원 ‘디스커버리 파크’ 등이 추가 개장할 예정이다. ◇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패밀리 서커스 오리지널 내한 공연 정보 · 일시: 2024년 5월 4일(13시, 18시), 5일(13시, 18시), 6일(11시, 16시) (총 6회) · 주최: 인스파이어 엔터테인먼트 리조트 · 장소: 인스파이어 아레나 ·관람료: VIP석 14만3000원, R석 12만1000원, S석 11만원 · 티켓 오픈일: 2024년 4월 1일(월) 오후 2시 · 티켓 구매처: 인터파크티켓 (https://tickets.interpark.com/), 멜론티켓 (https://ticket.melon.com/main/index.htm), 예스24 (http://ticket.yes24.com/New/Main.aspx), 티켓링크 (https://www.ticketlink.co.kr/home) · 관람 연령: 36개월 이상 관람가(5세 이상 관람 권장) 인스파이어인티그레이티드리조트 소개 영종도 인천국제공항 IBC-III 지역에 위치한 모히건 인스파이어는 다채로운 리조트 시설과 엔터테인먼트 요소, 최고의 접객서비스를 결합한 초대형 규모의 엔터테인먼트 복합 리조트로서 2023년 11월 30일 소프트 오프닝에 이어 2024년 3월 5일 그랜드 오프닝을 했다. 인스파이어에는 각기 다른 콘셉트의 5성급 호텔 타워 3개동(1275실), 1만5000석 규모의 국내 최초 공연 전문 아레나, 유리돔 형태의 실내 워터파크, 국내 최대 호텔 볼룸을 보유한 최첨단 연회시설, 최대 3만명이 다양한 체험을 즐길 수 있는 야외 엔터테인먼트 공원, 외국인 전용 카지노, 초대형 LED로 꾸며진 150m 길이의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거리, 쇼핑·다이닝·엔터테인먼트가 결합된 상업시설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가득하다. 모히건 인스파이어의 사업주체인 인스파이어인티그레이티드리조트는 글로벌 프리미어 복합 리조트 기업인 모히건(Mohegan)이 100% 출자해 국내에 설립한 특수목적법인이다. 모히건은 북미 및 동북아시아(대한민국) 지역에 총 8개의 엔터테인먼트 복합 리조트를 소유, 개발, 운영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인스파이어 엔터테인먼트 리조트 홍보대행 웨버샌드윅 코리아 김나희 부장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4-04-01
  • 예스24 ‘2024 러브썸 페스티벌’ 최종 라인업 발표
    문화콘텐츠 플랫폼 예스24가 ‘2024 러브썸(LOVESOME) 페스티벌’의 최종 라인업을 발표했다. 예스24는 한국체육산업개발과 함께 2024 러브썸 페스티벌을 4월 27일, 28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88잔디마당, KSPO DOME(체조경기장) 2곳에서 개최한다. 올해는 일러스트레이터 무운 작가의 에세이 ‘마음 방울 채집’을 테마로 몽글몽글한 봄 감성을 전할 예정으로, 대세 실력파 아티스트들이 3차로 합류한 최종 라인업을 확정했다. 첫날인 27일에는 화제의 J-팝 스타 아유무 이마즈(Ayumu Imazu)가 88잔디마당에, K-밴드씬 대표 주자 데이브레이크와 3인조 혼성 밴드 아월(OurR)이 KSPO DOME에 합류했다. 28일 88잔디마당에서는 글로벌 대세 그룹 NCT의 멤버이자 4월 솔로 활동 출격을 알린 도영과 따스한 음색으로 고막을 녹이는 싱어송라이터 치즈(CHEEZE)가 함께 한다. 또한 KSPO DOME에는 파워풀한 여성 4인조 록 밴드 더 픽스(THE FIX), 인디씬을 이끄는 인기 밴드 쏜애플, 히트곡 ‘건물 사이에 피어난 장미’로 역주행한 그룹 하이키(H1-KEY)가 합류해 총 30팀의 라인업이 모두 공개됐다. 이로써 4월 27일(토)에는 88잔디마당에서 10CM, 아유무 이마즈(Ayumu Imazu), 경서, 구원찬, 멜로망스, 정세운, 하현상을, KSPO DOME에서 데이브레이크, NEW HOPE CLUB, 가호, 남우현, 샘김, 설아(우주소녀), 아월(OurR), 적재를 만나볼 수 있다. 4월 28일(일)에는 88잔디마당에서 도영, 로이킴, 박원, 소란, 소수빈, 최인경, 치즈(CHEEZE)가, KSPO DOME에서는 키(KEY), THE SOLUTIONS, 더 픽스(THE FIX), 디어클라우드, 쏜애플, 유채훈, 이승윤, 하이키(HI-KEY)가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한편 올해로 6회째를 맞은 러브썸 페스티벌은 지난해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무대를 올림픽공원 88잔디마당, KSPO DOME 2곳으로 확대해 더욱 풍성해진 아티스트 라인업과 다양한 이벤트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마음 방울 채집’과 함께하는 2024 러브썸 페스티벌 티켓은 예스24에서 예매할 수 있다. 언론연락처: 예스24 홍보대행 리앤컴 박솔이 AE 070-7525-431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4-04-01
  • 마인드스페이스,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의 ‘마음치유, 봄처럼’ 프로그램 선정
    마인드스페이스의 돌봄의 생태계 ‘예술의 숲을 품다’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이 주관하는 문화예술치유 사업 ‘마음치유, 봄처럼’에 선정됐다. ‘마음치유, 봄처럼’은 예술을 통해 개인의 심리적 문제와 사회적 역할을 회복할 수 있는 특화된 문화예술치유 사업으로, 지역 내 시설과의 협력을 통해 운영된다. 이번 마인드스페이스의 돌봄의 생태계 ‘예술의 숲을 품다’는 서울·경기 지역을 넘어 음성정신건강복지센터, 김해정신건강복지센터, 안성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이뤄질 예정이다. 마인드스페이스의 ‘예술의 숲을 품다’ 프로그램은 예술을 통한 치유 경험이 일상의 원동력으로 작용하며 서로를 지지하는 과정으로 나아가고, 이러한 경험이 다시 다른 이들을 지원하는 힘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무용동작, 음악, 미술 등 다양한 매체를 활용해 참여자들에게 다채로운 예술 경험과 자기표현, 소통을 이끌어내 내적 성장과 연대감을 형성해 개인의 행복감을 증진시키는 데 초점을 맞춘다. 이번 프로그램은 마인드스페이스의 예술심리치료사와 표현예술코칭지도사 교육과정을 이수한 코칭사들과 협력해 진행될 예정이다. 참여자들은 안전하고 편안한 환경에서 자신의 신체와 마음의 치유적인 경험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더불어 이러한 치유적 경험을 통해 참여자들이 가족과 지역사회에서 이타심을 발휘해 자기 돌봄과 타인 돌봄의 생태계를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마인드스페이스는 이번 프로그램에 대한 열정과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다짐하고, 참여자들의 안전과 행복한 경험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이 프로그램이 참여자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쳐 자아 강화와 지역사회의 돌봄 문화 형성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마인드스페이스 소개 마인드스페이스(MINDSPACE)는 ‘삶의 성장과 균형, 소통하는 기업, 건강한 사회를 위한 솔루션 콘텐츠’를 연구하고 실행한다. 예술 치료 연구, 심리 상담, 임상 전문가 네트워크로 구성된 마인드스페이스는 전문 지식과 현장 경험을 바탕으로 사람과 사회, 기업 이슈를 Arts Based Learning 기반으로 창의적 솔루션을 연구 실행해 아동·성인·기업·공공의 이슈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마인드스페이스 여상일 차장 02-579-976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4-04-01
  • Black & Veatch Studies Extraction of Natural Hydrogen in Australia
    Black & Veatch (https://cts.businesswire.com/ct/CT?id=smartlink&url=https%3A%2F%2Fwww.bv.com%2F&esheet=53907337&newsitemid=20240308998504&lan=en-US&anchor=Black+%26amp%3B+Veatch&index=1&md5=149440f017cad06ee25929193a83b617), a global leader in critical infrastructure solutions, will study the exploration and extraction of natural hydrogen and helium in Australia. The development study is an engineering services agreement between Australian-owned natural hydrogen company H2EX Limited, a world leader in exploring naturally occurring hydrogen, and Black & Veatch. The study is part of an Australian Federal Government-funded project led by H2EX. Natural hydrogen, also known as gold or white hydrogen, refers to hydrogen found in its natural form as a free gas. “Decarbonisation efforts in the Asia Pacific are a priority for Black & Veatch. This includes extracting natural hydrogen, a potential clean energy source for the region,” said Yatin Premchand, managing director, Strategic Growth, Global Advisory, Black & Veatch. “Black & Veatch has an 80-year history working with hydrogen and ammonia production in multiple industries. The company developed the first hydrogen power generation conversion project and the first major hydrogen fueling station deployment in the United States. Since then, our experts have continued to deliver reliable innovation and first-of-a-kind solutions across the hydrogen value chain,” added Premchand. Hydrogen has the potential to reduce and replace reliance on fossil fuels for electricity generation as well as long-duration energy storage, heating, transport, and production of green chemicals and fertilizer. Hydrogen can also be turned into green ammonia, which is produced using 100 percent carbon-free renewable energy. Helium is used in defence, medicine, manufacturing and energy applications including magnetic resonance imaging (MRI) scanners and fibre optic cable manufacturing. Black & Veatch will provide two concept designs on H2EX’s exploration license PEL 691 on the Eyre Peninsula in South Australia as part of the development study. One concept design will be for the drilling and completion of an exploration well. The other concept design will be for surface facilities to purify, process and deliver natural hydrogen and helium, including co-production of the resources, if they are found together. “We are pleased to partner with a technically progressive and experienced global engineering services firm like Black & Veatch. This important development study will help H2EX fast-track our first exploration wells and development scheme. If successful, hydrogen will be a great source of energy for power generation and transport on the Eyre Peninsula,” said Mark Hanna, H2EX CEO & managing director. “Natural hydrogen will help decarbonise the region, which predominantly uses liquid fuels for energy and transport. Helium is also a high-value and scarce commodity. Recent drilling in South Australia has found high concentrations of helium, too,” added Hanna. Black & Veatch will analyse gas industry practices related to conventional well drilling and extraction infrastructure and identify key considerations to adapt these practices for natural hydrogen and helium. The research into extraction solutions will provide a pathway to drill and extract the lowest-cost hydrogen, which could be up to 75 percent more cost-effective than manufacturing hydrogen. The objective of the study is to unlock first-mover benefits for Australia within an emerging sector globally, as well as create substantial local and export opportunities while retaining the country’s competitive advantage and technical and engineering expertise. The study is partly funded by Australia’s Federal Department of Science and Innovation through its Cooperative Research Council Projects (CRC-P) Grants Round 14 initiative. The CRC-P grant supports short-term, industry-led research collaborations. The study is estimated to be completed by mid-2024. The Australian Government is investing more than $500 million (USD 332 million) to support the development of hydrogen hubs in regional Australia. The Regional Hydrogen Hubs programme is part of the government’s $40 billion (USD 26 billion) investment to transform the country into a powerhouse of green energy generation and innovation. Contact Black & Veatch (https://cts.businesswire.com/ct/CT?id=smartlink&url=https%3A%2F%2Fwww.bv.com%2Fcontact-us%2F%3Futm_source%3Dpublic-relations%26utm_medium%3Dbusiness-wire%26utm_campaign%3D23-epi-hydrogen-ammonia%26utm_content%3D24-natural-hydrogen-in-australia-news-release&esheet=53907337&newsitemid=20240308998504&lan=en-US&anchor=Contact+Black+%26amp%3B+Veatch&index=2&md5=03c24a3a2af512f03ebc199e6bc6ef98) for more information. About Black & Veatch Black & Veatch is a 100-percent employee-owned global engineering, procurement, consulting and construction company with a more than 100-year track record of innovation in sustainable infrastructure. Since 1915, we have helped our clients improve the lives of people around the world by addressing the resilience and reliability of our most important infrastructure assets. Follow us on www.bv.com and on social media. About H2EX H2EX Limited is a natural hydrogen and helium company. H2EX is searching to find and harvest natural hydrogen and helium on its exploration license PEL 691 (~6,000 sqm kilometers) in South Australia. H2EX continues to develop and undertake first-of-kind research and in-field exploration activities. H2EX has 52,000 square kilometers of additional exploration applications, also in South Australia. Follow us on www.h2ex.com.au and H2EX Ltd: Overview | LinkedIn. View source version on businesswire.com: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40308998504/en/ 언론연락처: Black & Veatch EMILY CHIA +65 6335 6623 P +65 9875 8907 M 24-HOUR MEDIA EMAIL H2EX Limited Greschen Brecker CFO & Director +61 433 133 417 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4-04-01
  • 청년 푸드트럭에 200만원 지원… 에쓰-오일X함께일하는재단 ‘청년 푸드트럭 유류비 지원사업’ 참가자 모집
    함께일하는재단은 에쓰-오일(대표이사 후세인 알 카타니)이 주최하고 함께일하는재단(이사장 이세중)이 주관하는 ‘에쓰-오일 2024 청년 푸드트럭 유류비 지원사업’의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물가 상승과 유류비 부담으로 어려움을 겪어온 푸드트럭 소상공인 사업자의 창업 활동을 지원하고자 기획했다. 선발된 푸드트럭에는 에쓰-오일 전국 주유소와 충전소에서 사용 가능한 200만원 상당의 주유상품권이 제공된다. 올해는 기존의 전국 청년 푸드트럭 40개 사에서 참가자를 확대해 푸드트럭 50개 사를 선발할 예정이다. 지난 2018년부터 시작된 이 사업은 총 276개의 푸드트럭에 6억원 상당의 유류비를 지원하며 푸드트럭 사업자에 부담으로 작용하는 유류비를 절감하고 장거리 행사 참여율을 높이고 있다. 모집 대상은 전국의 만 19세 이상~만 45세 미만 청년 푸드트럭 사업자다. 지난해부터 청년 기준을 넓혀 보다 많은 푸드트럭 사업자에게 기회가 돌아갈 수 있게 했다. 특히 모집 대상 중 △국민기초생활수급자 △푸드트럭 사업수행 사회적경제기업 △북한이탈주민 △장애인 등 사회적 취약계층을 우대해 선발한다. 모집 기간은 4월 11일(목)부터 4월 25일(목)까지로 이메일로 신청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함께일하는재단 홈페이지(www.hamkke.org)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함께일하는재단 소개 함께일하는재단은 IMF 위기 이후 급격히 증가한 실업과 빈곤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1998년 6월 실업극복국민운동위원회(공동위원장 고(故) 강원용, 고 김수환, 고 송월주)로 발족한 단체다. 2003년 6월 실업문제가 장기화, 구조화되는 상황에 보다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공익재단법인 ‘실업극복국민재단 함께일하는사회’로 재출범해 2008년 ‘함께일하는재단’으로 새롭게 탄생했다. ‘실업 극복’이라는 사명을 안고 첫발을 내디뎠던 2003년부터 지금에 이르기까지 20년을 오직 ‘함께 일하는 사회’ 만들기에 전념해 왔다. 민간 공익재단으로 사회적 양극화 해소와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을 통해 행복하고 건강한 사회를 이뤄나가는 데 힘쓰고 있다. 특히 새로운 일자리 모델인 사회적기업과 소셜벤처의 지속적인 성장을 지원하고, 캠페인, 연구, 출판 등 다양한 형태로 사회적 경제 영역의 발전적인 대안을 만들어나가고 있다. 언론연락처: 함께일하는재단 지역성장팀 양수복 02-330-073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4-04-01
  • FPT Global Internship Returns for Second Edition, Welcoming IT Students
    FPT Software announced the second edition of its Global Internship (https://cts.businesswire.com/ct/CT?id=smartlink&url=https%3A%2F%2Ffptsoftware.com%2Fpages%2Fglobal-internship&esheet=53917650&newsitemid=20240331284377&lan=en-US&anchor=Global+Internship&index=1&md5=eb7463371acfa4eaf56abd0a4bb5eb15) initiative. The program is designed to provide opportunities for students to fast-track their technology careers with professional working experiences in a global leading IT company. FPT Software’s Global Internship 2024 will welcome international students to its state-of-the-art campuses in Hanoi and Da Nang City, Vietnam, opening for enrollment from March 28th until June 2024. Spanning over eight weeks, the program will be divided into two cohorts starting from July 2024, with eligible participants including students in their second year or above pursuing bachelor’s degrees in IT-related fields. With Vietnam becoming a global digital hub and a chosen, trusted partner for enterprises worldwide, FPT Software’s Global Internship program offers software engineering students opportunities to experience the country’s vibrant technology scene and the IT firm’s projects that tackle business challenges for clients across different industries. Besides such hands-on knowledge and experiences, participating interns will also gain direct mentorship and enhance industry networks with FPT Software’s technical experts, especially in the fields of AI, Cloud, Data, and Cyber Security. “Our company’s ambitious goal is to fuel the global pipeline of one million IT talents (https://cts.businesswire.com/ct/CT?id=smartlink&url=https%3A%2F%2Ffptsoftware.com%2Fnewsroom%2Fnews-and-press-releases%2Fpress-release%2Ffpt-introduces-digital-conglomerate-5-0-strategy-on-building-a-happier-future&esheet=53917650&newsitemid=20240331284377&lan=en-US&anchor=one+million+IT+talents&index=2&md5=8ff1341d9fd5832f70da2c1fb5ff941a) by 2035, and the Global Internship program is among our efforts to foster a future-ready workforce globally,” said Chief Human Resources Officer Nguyen Tuan Minh. “We believe that as our global interns engage in FPT Software’s unique work culture, they will become FPT Software’s enthusiastic ambassadors across different markets where we operate,” he added. Since the first Global Internship last year, FPT Software has hosted students from top-rank universities worldwide. The firm looks forward to expanding the program to all countries and territories where it operates. More information on the program can be found at https://fptsoftware.com/pages/global-internship. About FPT Software FPT Software, a subsidiary of FPT Corporation, is a global technology and IT services provider headquartered in Vietnam, with $1 billion in revenue (2023) and over 30,000 employees in 30 countries. The company champions complex business opportunities and challenges with its world-class services in Advanced Analytics, AI, Digital Platforms, Cloud, Hyperautomation, IoT, Low-code, and so on. It has partnered with over 1,000+ clients worldwide, 91 of which are Fortune Global 500 companies in Aviation, Automotive, Banking, Financial Services and Insurance, Healthcare, Logistics, Manufacturing, Utilities, and more. For more information, please visit https://fptsoftware.com/ View source version on businesswire.com: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40331284377/en/ 언론연락처: FPT Software Mai Duong (Ms.) PR Manage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4-04-01
  • 서울연구원, 국내 주요학회와 ‘서울시 약자동행정책’ 확산을 위한 정책 연구 네트워크 구축
    서울연구원(원장 오균)은 서울시의 대표 정책인 ‘약자동행정책’과 관련해 국내 주요 학회들과 서울연구원 간 연구협력 및 약자동행정책의 국내 확산방안을 논의하는 회의를 개최한다. 이번 회의에서는 한국사회학회, 한국사회복지학회, 한국행정학회 등 국내 8개 학회장이 참석해 3월 26일(화), 4월 2일(화) 이틀 동안 서울연구원에서 서울시 약자동행정책을 전 세계적으로 알릴 수 있는 글로벌 정책 확산 전략, 서울시 약자동행의 철학적 기반 마련, 약자동행 정책의 사회적 영향성을 파악하는 연구방안을 논의한다. 이번 연구협력은 ‘서울시 약자동행정책’ 지원을 목적으로 △약자동행정책과 사회안전망 확대 △약자동행 측면에서 본 고령자 정책의 접근방향 △약자동행 정책과 서울의 불평등 완화 △약자동행 정책의 철학적 이론적 근거와 삶의 질 제고 △약자동행 지표 관련 연구 △약자동행 정책집행과 성과관리 △약자동행 정책 검토 및 미래 어젠다 제안 등을 주제로 연구하고, 올해 11월에 ‘서울시 약자동행을 위한 포용도시 구축 방안’을 주제로 개최하는 서울연구원-학회 공동연합심포지엄에서 연구성과를 발표할 계획이다. 또한 학회별 특성이 반영된 협력연구를 실시할 예정으로 한국삶의질학회에서는 통계청의 ‘국민 삶의 질’ 지표의 종합지수관련 연구역량을 바탕으로 약자의 삶뿐 아니라 시민 전체 삶의 질을 향상하기 위한 연구를 진행하며, 한국노년학회에서는 서울시의 초고령화 사회에 대응하기 위해 약자로서 고령집단과 관련된 연구를 수행하고, 한국사회복지학회에서는 서울시 주요 약자동행정책인 안심소득, 장애인 돌봄, 고립 지원 등 사회복지와 연관된 정책을 포괄적으로 다룰 예정이다. 오균 서울연구원장은 “이번 연구협력으로 서울시 약자동행정책의 확장뿐만 아니라 서울연구원과 국내 학회의 지식전문가들과의 지속적인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서울시의 정책 역량을 강화하는데 앞장서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언론연락처: 서울연구원 연구성과확산팀 윤정희 담당 02-2149-134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4-04-01
  • 아카에이아이, 부산 해운대 관광고등학교에 인공지능 학습 로봇 ‘뮤지오’ 공급
    아카에이아이(AKA AI, 이하 아카)는 부산광역시에 위치한 해운대 관광고등학교와 인공지능(AI) 영어학습 로봇 ‘뮤지오(Musio)’의 공급 계약을 맺고 설치를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 해운대 관광고등학교의 이번 도입은 4차 산업혁명과 디지털 전환에 적극 대응하고, 해외 취업을 목표로 하는 학생들을 위해 맞춤형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뮤지오를 설치한 것으로 풀이된다. 뮤지오는 아카가 개발한 커뮤니케이션 AI 엔진 ‘뮤즈’를 탑재한 인공지능 로봇이다. 딥러닝 알고리즘을 바탕으로 대화 문맥과 상황을 인지하고 사용자와 나눈 대화 내용을 기억해 의사소통을 가능하게 한다. 또한 영어회화 학습 시스템 및 실력 측정용 알고리즘을 탑재해 영어 실력 측정 및 향상에 도움을 주며, 학생 수준에 따라 영어 대화 난이도를 인공지능이 스스로 조정하는 등 교육형 인공지능 기술에 초점을 두고 있다. 정명원 아카 대표는 이번 도입에 대해 “이리공업고등학교 이어 두 번째로 고등학교에 뮤지오를 도입한 것에 대해 매우 기쁘다”고 밝혔다. 정 대표는 많은 사용자들은 뮤지오를 통해 원어민과의 실제 대화 할 때 덜 긴장하게 되고, 영어 말하기에 대해서 크게 자신감을 불어넣어 준다고 평가한다. 그렇기에 뮤지오가 해외 취업을 목표로 하는 학생들에게 아주 유용한 도구가 될 것이라고 생각하며, 관광고 학생들에게 글로벌 환경에서 필요한 언어 능력과 자신감을 키우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는 말을 덧붙였다. 2020년 3월 제주 무릉초·중학교에 인공지능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뮤지오를 도입한 교육기관은 약 50곳이 넘으며, 일본 내 사례까지 합치면 250곳에 달한다. 아카는 2021년부터 2년 연속 ‘KOREA AI START UP 100’에 선정됐고, 2021년 미국 ‘Edison Awards’에 파이널 리스트로 선정돼 기술 및 시장 혁신성을 입증받았다. 아카에이아이 소개 아카에이아이는 인공지능(AI) 엔진 ‘뮤즈’와 그 엔진을 기반으로 한 AI 로봇 ‘뮤지오’를 개발한 업체다. 뮤즈의 AI 엔진을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형식으로 제공하는 사업화에 중점을 두고 있다. 소프트뱅크의 소셜 로봇인 ‘페퍼(Pepper)’에 자사의 엔진이 도입되는 등 글로벌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하고 있다. 회사 목표는 인공지능 기술과 소셜 로봇을 통해 인간의 지능적인 능력을 돕거나 대체하는 것이다. 궁극적으로는 인공지능 기술이 우리의 삶을 바꾸고 풍요롭게 만드는 실용적 변화를 만들고자 한다. 언론연락처: AKA 사업팀 홍수정 비즈니스 매니저 02-537-7201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3-11-22
  • 현대자동차그룹, 싱가포르 글로벌 혁신센터 준공
    현대자동차그룹이 싱가포르에 인간 중심의 스마트 도심형 모빌리티 허브를 구축하고 100년 기업을 향한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이는 내연기관 50년을 넘어 향후 전동화 시대 50년을 선도하기 위한 결정으로, 울산 EV 전용공장과 함께 현대차그룹 혁신의 두 축으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현대자동차그룹은 21일(화) 싱가포르 서부 주롱 혁신지구(Jurong Innovation District)에 위치한 ‘현대차그룹 싱가포르 글로벌 혁신센터(Hyundai Motor Group Innovation Center Singapore : 이하 HMGICS)’에서 준공식을 개최했다. HMGICS는 현대차그룹이 △지능형, 자동화 제조 플랫폼 기반 ‘기술 혁신’ △다품종 유연 생산 시스템 중심 ‘제조 혁신’ △고객 경험 기반 판매 모델 구축 등 ‘비즈니스 혁신’을 바탕으로 인간 중심의 미래 모빌리티를 연구하고 실증하는 테스트베드다. 이날 준공식에는 로렌스 웡(Lawrence Wong) 싱가포르 부총리,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 등 양국의 정관계 주요 인사가 참석했다. 현대차그룹에서는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을 비롯해 현대차 장재훈 사장과 김용화 사장 등 경영진이 자리를 함께했다. 준공식은 정의선 회장의 환영사에 이어 로렌스 웡 부총리의 축사 순서로 진행됐다. 이어 HMGICS의 미래 제조 기술 혁신 스토리를 소개하고 싱가포르 모빌리티 기술 및 산업 생태계 구축을 위한 MOU 체결식을 마친 뒤 준공식 세레머니를 통해 HMGICS의 본격 출범을 기념했다. 산업통상자원부 안덕근 통상교섭본부장은 “싱가포르는 연결성과 개방성을 가지고 있는 나라”라며 “현대차그룹이 보유하고 있는 제조/기술 강점과 싱가포르가 보유하고 있는 물류/금융 강점이 HMGICS를 매개로 연결되고, 나아가 한국과 싱가포르의 새로운 미래를 여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대차그룹 정의선 회장은 환영사에서 “싱가포르와 현대차그룹은 더 나은 미래를 위해 나아가는 공통의 혁신 DNA를 갖고 있다”며 “현대차그룹은 이러한 정신을 바탕으로 사람 중심의 신기술을 통해 혁신을 이루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HMGICS를 통해 인류의 발전에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올 수 있는 혁신적인 모빌리티 솔루션을 만들어낼 수 있을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현대차그룹은 개방적인 정책과 경제, 인재 등 뛰어난 인프라를 갖춘 싱가포르가 인간 중심의 ‘스마트 도심형 모빌리티 허브(Smart Urban Mobility hub)’를 위한 최적의 장소라고 판단했다. 현대차그룹은 싱가포르의 우수한 기반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R&D, 제조, 비즈니스 등 3가지 분야의 혁신을 이룩하고 그룹의 지속 성장 동력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현대차그룹은 HMGICS에 △인공지능(AI), 로보틱스 등 첨단기술이 적용된 고도로 자동화된 셀(Cell) 기반 유연 생산 시스템 △현실과 가상을 동기화하는 디지털 트윈 기술 기반 효율적인 생산 운영 △데이터 기반 지능형 운영 시스템 △인간과 로봇이 조화를 이루는 인간 중심의 제조 공정 등을 통해 다양한 환경 변화와 고객 니즈에 민첩하게 대응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했다. 또한 미래 모빌리티 혁신의 중심에 고객이 있다고 보고, 이전에 없던 새로운 가치와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주문부터 인도까지 고객의 니즈에 최적화된 맞춤형 고객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한다. 아울러 현대차그룹은 대학, 정부 연구기관, 기업 및 글로벌 파트너와 기업 연구소(Corporate Lab) 프로그램 등을 통해 긴밀한 협업관계를 구축하고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제조 기술 및 생산 솔루션을 개발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간다는 계획이다. ◇ HMGICS, 모빌리티 생산의 새로운 시대를 열다 현대차그룹은 뛰어난 인프라와 접근성을 갖춘 싱가포르가 혁신 플랫폼 구축을 위한 스마트 도심형 모빌리티 허브로 가장 적합한 지역이라고 판단했다. 특히 HMGICS가 위치한 주롱 혁신지구는 2016년 싱가포르 정부가 발표한 경제개혁 계획안에 따라 개발되고 있는 지역으로, 제조업 육성과 공정 전반을 디지털로 전환하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을 주도하는 첨단 산업단지로 거듭나고 있다. HMGICS는 주롱 혁신지구 내 약 4만4000㎡(1만3000평)의 부지에 총면적 약 9만㎡(2만7000평), 지하 2층, 지상 7층 규모로 건립됐으며, 하나의 건물에 소규모 제조 설비, 연구개발(R&D) 및 사무를 위한 업무 공간, 고객 체험 시설까지 모든 시설이 갖춰진 복합 공간으로 구성됐다. 세부적으로는 1층에 자동물류 시스템, 스마트 팜(Smart Farm), 브랜드 체험 공간 및 고객 차량 인도 공간이 자리하고 있으며, 2층과 4층에는 사무공간, 3층은 스마트 제조 시설과 고객 경험 공간으로 꾸며졌다. 5층 옥상에는 차량 시승 및 테스트를 위한 스카이트랙(Skytrack)이 설치됐으며, 지하 1층과 지상 6~7층은 주차장으로 사용된다. HMGICS는 올해 초부터 가동을 시작해 아이오닉 5와 자율주행 로보택시를 생산하고 있으며, 연간 3만대 이상의 전기차 생산 역량을 갖추고 있다. HMGICS는 도심에 위치해 고객의 니즈에 빠르고 민첩하게 대응할 수 있으며, 인공지능, 정보통신기술(ICT), 로보틱스 등 첨단기술을 융합한 인간 중심의 제조 시스템을 바탕으로 시장 변화 및 수요에 탄력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다차종 소량 생산 시스템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현대차그룹은 고객들의 다양한 주문에 최적화된 생산을 위해 컨베이어 벨트 대신 각기 다른 모빌리티를 동시에 제작할 수 있는 유연 생산 방식인 ‘셀(Cell)’ 시스템을 HMGICS에 도입했다. 이를 이용하면 작업자와 생산 로봇이 타원형 모양의 셀 하나에서 다양한 차량 수요에 맞춰 모빌리티를 생산할 수 있으며, 생산하는 차종이 많아지더라도 최적화된 알고리즘으로 생산 계획과 소요 시간을 단축시킬 수 있다. 현대차그룹은 유연 생산을 위해 업무 영역에서 생성되는 모든 정보를 표준화해 관리할 수 있는 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했다. 건물 전체에 5G 통신망을 구축해 실시간으로 데이터를 빠르게 전달하고 분석할 수 있는 환경도 구현했다. 그뿐만 아니라 가상의 3차원 공간에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즉 쌍둥이 공장을 재현해 실제 공장을 운영하는 것처럼 시뮬레이션 및 제어할 수 있는 메타 팩토리(Meta-Factory)를 구축해 공정 전반의 효율성을 끌어 올렸다. 디지털 트윈 기술을 활용하면 실제 공정을 시범 가동하지 않고도 최적화된 가동률을 산정할 수 있게 되며, 물리적인 방문 없이도 제조와 물류 공정을 손쉽게 관리할 수 있게 된다. 로봇과 사람의 유기적인 연결도 HMGICS의 특징이다. 디지털 트윈을 활용해 작업자가 가상의 공간에서 지시를 내리면 부품, 차체, 조립 등 각각의 공정에 배치된 로봇들이 최적의 타이밍과 경로를 계산해 업무를 수행한다. 이처럼 공정 전반에 인공지능, 로보틱스 등 첨단기술을 적극적으로 활용한 덕분에 근로자는 반복적이고 무거운 작업에서 벗어나 창의성을 최대로 발휘할 수 있는 업무에 집중할 수 있게 됐다. 현대차그룹은 HMGICS에서 개발·실증한 제조 플랫폼을 미국 조지아 HMGMA(현대차그룹 메타플랜트 아메리카)와 2025년 완공을 목표로 하는 한국 울산 EV 전용공장 등 글로벌 전기차 신공장에 단계적으로 도입해 생산 효율을 극대화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현대차그룹은 목적 기반 모빌리티(PBV), 미래 항공 모빌리티(AAM)를 비롯한 미래 모빌리티 솔루션을 개발하고, 글로벌 완성차 시장을 선도하는 제조 혁신 기술을 확보하기 위해 HMGICS를 점진적으로 발전시켜 나간다는 방침이다. 현대차그룹 HMGICS 법인장 정홍범 전무는 “HMGICS는 도시 인프라와 모빌리티, 사람이 신개념 기술 솔루션 기반으로 연결되는 스마트 도심형 모빌리티 허브”라며 “인공지능, 정보통신기술, 로보틱스 등 첨단기술을 융합한 인간 중심의 제조 시스템이 새로운 표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HMGICS, 고객 중심의 브랜드 경험을 재정의하다 HMGICS가 추구하는 인간 중심의 모빌리티 혁신의 중심에는 고객이 있다. 현대차그룹은 고객의 니즈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전에 없던 새로운 가치와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모빌리티의 주문부터 인도까지 이어지는 고객 중심의 플랫폼을 구축했다. 먼저 고객이 스마트폰 등을 통해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트림, 색상, 옵션 등 사양을 적용해 차량을 주문하면 HMGICS는 고객의 주문에 따라 차량을 생산한다. 제조가 완료된 차량은 건물 옥상에 위치한 길이 620m의 스카이트랙으로 옮겨져 주행 테스트를 진행하게 된다. 고객들도 스카이트랙에서 시승을 경험할 수 있다. HMGICS는 건물 일부에 투명 유리를 적용해 차량 인도를 위해 방문하는 고객들이 바깥에서도 전시 공간을 들여다볼 수 있도록 했다. 건물 3층 고객 경험 공간에서는 고객들이 VR 투어를 통해 가상 공간에서 차량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체험해 볼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투어 후 자동차가 생산되는 실제 스마트 팩토리의 모습을 직접 볼 수 있도록 했다. 1층에서는 고객들의 기억에 남을 만한 차량 인도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구루(Guru)를 배치해 HMGICS와 현대차그룹 모빌리티에 대한 안내를 추가로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차량 안내와 액세서리 굿즈를 판매하는 아이오닉 라운지도 운영한다. HMGICS 1층과 3층에는 로보틱스 등의 첨단기술을 활용한 미래형 농장 ‘스마트 팜(Smart Farm)’을 설치했다. 싱가포르는 농토의 비율이 1%에 불과해 식량의 90%의 이상을 수입에 의존하고 있으며, 정부는 2030년까지 자국 내 식량 생산 비율을 30%까지 높이기 위해 ‘30 By 30’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스마트 팜을 통해 싱가포르의 식량 이슈를 해결할 수 있는 솔루션을 기여한다는 목표다. 스마트 팜에서는 총 9가지의 다양한 식물을 재배할 예정이다. HMGICS는 방문객에게 수확한 농작물을 무료로 맛볼 수 있도록 제공하고 싱가포르 지역 사회에 기부하는 한편, 내년 3층에 개점 예정인 한식 다이닝에서 ‘팜 투 테이블(Farm-to-Table)’ 콘셉트로 고객에게 색다른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 HMGICS, 싱가포르와 동반 성장을 이끌다 현대차그룹은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제조 기술 및 생산 솔루션을 개발하기 위해 기업 연구소(Corporate Lab) 프로그램 등을 통해 현지 생태계와 긴밀한 협업 관계를 구축한다. 이날 준공식에서 현대차그룹은 HMGICS를 통해 싱가포르에 미래 모빌리티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현지 대학, 정부 연구기관 등과 MOU를 체결했다. HMGICS는 난양이공대학(Nanyang Technological University, NTU) 및 싱가포르 통상산업부 산하 기술개발연구소인 과학기술청(Agency for Science, Technology and Research, A*star)과 기술개발 생태계 구축 MOU를 체결하고 싱가포르 최초로 대학, 정부, 기업이 합작한 연구소를 설립한다. 합작 연구소에서는 싱가포르의 우수 인재를 활용해 인공지능, 로보틱스, 메타버스 등 차세대 자율 생산 운영 체제에 대해 연구할 예정이다. 싱가포르 경제인 연합회(Singapore Business Federation, SBF), 싱가포르 제조업 연합회(Singapore Manufacturing Federatiobn, SMF)와는 산업 생태계 구축 MOU를 체결했다. 이를 통해 두 연합단체와 현대차그룹은 HMGICS의 혁신적인 제조 기술 플랫폼을 기반으로 지속가능하고 차별화된 미래 모빌리티 생태계를 만들어가는데 적극 나설 계획이다. 한편 이날 현대차는 준공식에 앞서 싱가포르 물류기업 PTCL(Poh Tiong Choon Logistics)과 ‘수소모빌리티 생태계 구축 협력 MOU’를 체결하고 싱가포르 수소모빌리티 생태계 구축 및 발전에 공동 협력하기로 했다. PTCL은 운수업·창고업·임대업 등을 영위하는 싱가포르 주요 물류업체로서, 친환경 물류사업 전환을 위한 수소모빌리티 도입에 높은 관심을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싱가포르는 탄소중립을 달성하기 위해 지난해 국가수소전략(National Hydrogen Strategy)을 발표하고, 2050년까지 수소를 포함한 저탄소에너지 생산 비중을 싱가포르 전력 생산의 절반까지 늘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MOU를 통해 현대차는 싱가포르 수소 생태계 관련 사업 기회를 발굴하고 협업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PTCL은 수소 사업 관련 현지 코디네이터로서 현대차의 참여를 지원하고 사업 기회를 공동 모색하는 등 싱가포르의 에너지 전환에 힘을 모을 계획이다. 앞서 현대차그룹은 싱가포르 주롱도시공사(Jurong Town Corporation, JTC)와 함께 지난해부터 올해 1월까지 주롱 혁신지구의 발전 단계에 따른 미래 교통수요를 예측하고 이를 바탕으로 최적의 모빌리티 솔루션을 도출하는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마친 바 있다. 2020년에는 싱가포르 국영 최대 전기 및 가스 배급 회사인 SP그룹과 싱가포르 전동화 생태계 구축 및 배터리 활용 신사업 발굴을 위한 협약을 맺고 전기차 보급, 충전 인프라 확대 등 전동화 생태계 구축에 나서기도 했다. 현대차 장재훈 사장은 “현대차그룹은 미래 모빌리티 생산 및 기술 혁신 솔루션을 개발하고 지속가능한 생태계를 구축 및 발전시키기 위해 싱가포르와 다양한 협업 전략을 이어갈 계획”이라며 “향후에도 창의적인 시도를 통해 더욱 새로운 모빌리티 패러다임을 제시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언론연락처: 현대자동차·기아 커뮤니케이션센터 02-3464-2102∼211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3-11-22
  • 현대자동차 아반떼 N TCR, 2023 TCR 월드투어 마카오 대회 우승
    현대자동차는 ‘엘란트라 N TCR(국내명: 아반떼 N TCR)’이 11월 17일(금)부터 19일(일 현지 시각)까지 마카오 ‘기아 서킷(Guia Circuit)’에서 열린 TCR 월드투어 최종전에서 1위를 차지하며 드라이버 부문 종합 우승을 확정 지었다고 20일 밝혔다. 엘란트라 N TCR 경주차로 출전한 ‘BRC 현대 N 스쿼드라 코르세(Squadra Corse)’ 팀의 노버트 미첼리즈(Norbert Michelisz) 선수는 마카오 대회 첫 번째 결승 레이스에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하며 팀에 값진 우승을 선사했다. 노버트 미첼리즈는 개막전인 포르투갈 대회부터 3차전 이탈리아, 8차전 호주, 9차전 마카오 대회까지 여러 차례 우승하며 총 440포인트를 획득해 이번 시즌 드라이버 부문 챔피언의 자리에 오르게 됐다. 같은 경주차로 출전한 미켈 아즈코나(Mikel Azcona) 선수는 첫 번째 결승 레이스 4위에 올랐으며, 드라이버 부문 종합 5위로 시즌을 마무리했다. BRC 현대 N 스쿼드라 코르세팀은 총 805포인트로 팀 부문 종합 3위를 차지했다. 지난해 종료된 ‘WTCR(World Touring Car Cup)’에 이어 올해부터 새롭게 시작된 TCR 월드투어는 전 세계에서 진행되는 200여개의 TCR 대회 중 주요 9개 레이스를 선별해 경기 결과에 따라 획득한 포인트로 순위를 결정짓는다. ◇ TCR 차이나 챔피언십에서도 승전보… 드라이버 및 모델 부문 더블 크라운 달성 TCR 월드투어와 같은 기간 마카오에서 개최된 ‘2023 TCR 차이나 챔피언십(TCR China Championship)’ 최종전에서도 현대자동차의 서킷 경주차 엘란트라 N TCR이 정상에 올랐다. ‘현대 N(Hyundai N)’ 팀의 마틴 카오(Martin Cao) 선수는 첫 번째 결승 레이스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엘란트라 N TCR의 강력한 성능을 중국 모터스포츠 팬들에게 선보였다. 올해 5월 상해 국제 서킷에서 열린 TCR 차이나 챔피언십 개막전부터 좋은 성적을 이어온 마틴 카오(Martin Cao)는 6라운드 마카오 대회를 끝으로 드라이버 부문 종합 1위를 차지했으며 엘란트라 N TCR 역시 모델 부문 종합 1위에 오르는 쾌거를 달성했다. 팀 부문에서는 현대 N 팀이 종합 2위를 차지했다. 4월 고성능 N 브랜드의 중국 시장 진출을 본격 선언한 현대자동차는 이번 TCR 차이나 챔피언십 우승을 기반으로 중국 내 N 브랜드 팬덤을 확고히 구축하고 고성능 경주차의 우수성을 널리 알릴 계획이다. N브랜드&모터스포츠사업부 틸 바텐베르크(Till Wartenberg) 상무는 “올해 엘란트라 N TCR과 함께 마카오에서 열린 TCR 월드투어와 TCR 차이나 대회 모두 우승을 차지해 정말 자랑스러우며, 이는 드라이버들과 팀원들이 합심해 꾸준히 노력했기에 가능했던 일”이라며 “모터스포츠 활동을 통해 N 브랜드의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향상시키고 내년 대회도 철저히 준비해 고객들에게 계속해서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엘란트라 N TCR은 TCR 월드투어와 TCR 차이나 챔피언십 외에도 5월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에서 3년 연속 TCR 클래스 우승을 비롯해, 미국 및 호주 등 국가별 TCR 대회에서도 종합 우승을 거두며 N 브랜드의 우수한 성능과 기술력을 전 세계에 입증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현대자동차 홍보실 02-3464-858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3-11-20
  • 빛의 벙커 ‘이왈종, 중도의 섬 제주’ 전시회 12월 개막… 첫 국내 작가 몰입형 예술 전시
    빛과 음악을 통해 새로운 예술적 경험을 선사하는 복합문화예술공간 빛의 벙커가 이왈종 화백의 제주에서 삶과 작가의 철학적 사유를 투영한 ‘이왈종, 중도의 섬 제주’ 전시회를 선보인다. 12월 1일 제주 성산에 있는 빛의 벙커에서 개막하는 ‘이왈종, 중도의 섬 제주’는 ‘제주의 화가’라 불리는 이왈종 화백의 자유로운 예술 세계를 공감각적으로 경험할 수 있는 몰입형 예술 전시다. 이왈종 화백은 1990년대부터 제주도 서귀포에 거주하며 회화, 목조, 도조 등 평면과 입체를 넘나드는 작품을 통해 자연의 풍광과 삶의 희로애락을 표현해왔다. 특히 어느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는 평등을 의미하는 ‘중도(中道)’, 나와 세계의 모든 것들은 서로 인연해 생겨난다는 ‘연기(緣起)’ 등을 중심으로 작가의 삶의 지혜와 긍정의 에너지를 전달한다. 이번 전시는 이왈종 화백의 신작을 포함한 ‘중도의 섬 제주’ 시리즈 작품을 선보이며, 도입부를 포함해 중도와 연기의 세계관, 한적한 제주 생활, 골프를 통해 바라본 인생 등 주제를 따라 총 5개의 시퀀스로 구성된다. 빛의 벙커는 이 화백의 유쾌하고 낙천적인 예술 세계를 빛과 음악으로 표현해 관객들의 상상력을 자극할 예정이다. ‘이왈종, 중도의 섬 제주’는 빛의 벙커를 운영하는 티모넷이 자체적으로 기획·제작한 첫 ‘AMIEX(아미엑스, Art & Music Immersive Experience)’ 콘텐츠이자, 빛의 시리즈 최초 국내 작가 작품을 주제로 한 기획전이다. 티모넷은 이번 전시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국내 아티스트들의 콘텐츠를 몰입형 예술 전시로 재해석하는 전시 제작에 나서며, 이를 전 세계 9곳에 개관한 빛의 시리즈 전시관에 차례대로 소개하는 등 자체 콘텐츠 수출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빛의 벙커는 ‘이왈종, 중도의 섬 제주’ 전시를 함께 진행되는 메인 전시 ‘세잔, 프로방스의 빛’을 2024년 3월 3일까지 연장 운영한다. 이 전시는 색채와 형태로 사물의 본질을 탐구한 현대 회화의 아버지이자 후기 인상주의 예술가인 폴 세잔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는 마지막 기회다. 그의 작품 활동에 커다란 영감을 준 고향 ‘엑상프로방스’를 집중 조명한다. 또 빛의 벙커는 메인 전시와 함께 선보인 ‘칸딘스키, 추상 회화의 오디세이’를 11월 26일까지 진행하며, 새로운 작품을 선보이기 위해 11월 27일부터 30일까지 4일간 휴관할 예정이다. 티모넷 박진우 대표는 “화려하고 밝은 이미지로 제주 생활의 즐거움을 표현하는 이왈종 화백과 제주의 대표 문화 랜드마크인 빛의 벙커의 만남으로, 가장 한국적이면서도 세계적인 몰입형 예술 전시가 탄생했다”며 “국내 아티스트와 작품을 소개하는 AMIEX(아미엑스) 전시를 통해 한국 고유의 정서와 문화를 전 세계에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빛의 벙커는 옛 국가기간 통신시설이었던 숨겨진 벙커를 빛과 음악으로 새롭게 탄생시킨 복합문화예술공간이다. 외부의 빛과 소음이 완벽히 차단된 공간에 고화질 프로젝터를 설치해 벽면, 바닥 등 사방에 명화를 투사해 완벽한 몰입감을 선사한다. 다양한 문화 예술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복합문화예술공간으로서 전시 외에도 다양한 콘텐츠와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있다. 언론연락처: 빛의 벙커 홍보대행 KPR 김유림 02-3406-229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3-11-20
  • 구딸, 2023년 홀리데이 컬렉션 ‘윈 포레 도르 캔들’ 출시
    파리 니치 향수 브랜드 구딸(GOUTAL)이 2023년 홀리데이 컬렉션으로 ‘윈 포레 도르’ 캔들을 출시한다. 한정판으로 선보이는 ‘윈 포레 도르’ 캔들은 겨울 숲의 차갑고 깨끗한 향과 따뜻한 시트러스 향이 어우러진 것이 특징이다. 특히 해마다 연말 분위기에 걸맞은 색다른 디자인으로 출시하고 있으며, 구딸의 오랜 고객에게는 하나의 크리스마스 전통이 된 대표적인 크리스마스 캔들이다. 2023년 홀리데이 컬렉션은 ‘눈 내리는 겨울 밤, 한 소녀가 발견한 신비로운 책(THE MAGICAL BOOK)’이라는 콘셉트로 구딸만의 이야기를 담았다. 감각적인 플라워 패턴과 금박의 솔방울이 어우러진 고급스러운 일러스트로 디자인해 소장가치를 더했다. 또한 컬렉션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파리의 크리스마스 무드를 담은 오브제들을 함께 증정한다. 캔들과 같은 향의 ‘크리스마스 센티드 세라믹 오너먼트’와 미니 캔들, 성냥 등을 함께 구성해 연말 선물용으로 활용하기 좋다. 구딸이 선보이는 2023 홀리데이 컬렉션 ‘윈 포레 도르’ 캔들은 11월 20일부터 전국 구딸 부티크, 구딸 브랜드 공식 네이버 스토어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언론연락처: 아모레퍼시픽 홍보실 강지선 차장 02-6040-389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3-11-20
  • 판교창업존, LH기업지원허브서 스타트업 응원 버스킹 공연 개최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김원경, 이하 경기혁신센터)는 스타트업 임직원 격려차 기업지원허브에서 연 버스킹 공연이 성공적으로 끝났다고 9일 밝혔다. 경기혁신센터에 따르면 8일(수) 성남시 수정구 기업지원허브 앞 광장에서 진행된 버스킹 ‘스타트업 그루브 아워’에는 다소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스타트업 임직원들이 몰렸다. 이번 버스킹은 특별히 기업지원허브 6~8층에 위치한 창업기업 클러스터 ‘판교창업존’을 운영하는 경기혁신센터와 기업지원허브를 관리하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공동으로 개최했다. 판교제2테크노밸리에 2017년 개설한 LH기업지원허브는 스타트업의 시작을 돕는 인큐베이터로, 중소벤처기업부가 설립한 판교창업존 및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토교통부 등 부처별 스타트업 지원기관이 입주해 있다. 특히 판교 창업존은 총 3000평 규모로 120여 기술창업 스타트업과 VC 등 투자사가 입주해 있으며, 500여 내외의 임직원이 상주하는 공간이다. 버스킹 관람객은 기업지원허브에 입주해 있지만 다른 입주사를 만날 기회가 잘 없다며, 공연을 보며 자연스럽게 네트워킹할 수 있어 만족한다고 밝혔다. 경기혁신센터는 판교 창업존을 포함한 기업지원허브에는 초격차 등 기술 스타트업이 자라나고 있다며, 이번 버스킹을 계기로 스타트업 임직원의 창업 의욕을 높이고 지역 내 창업 분위기를 확산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혁신센터는 판교 창업존 홍보 및 창업문화 분위기 조성을 위해 12월까지 월 1회 버스킹 공연을 지속할 예정이다.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소개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는 중소벤처기업부와 경기도, KT와 협업해 지역 창업 생태계 조성, 스타트업 기술을 대·중견기업에 사업화하는 오픈이노베이션, 펀드 조성 및 투자를 위한 역할을 수행한다. AI, ICT, 5G 등의 특화 산업 분야의 스타트업 및 벤처기업과 중소·중견 기업 육성을 진행한다. 언론연락처: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김다훈 주임 031-780-9070 경영기획팀 유다영 주임 031-780-901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문화
    2023-11-12
  • 충남도, 충청권 발전 위해 ‘한 마음 한 뜻으로 손 잡았다’
    [소비자불만119신문]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메가시티) 구축과 상생발전 협력을 더욱 공고히 하기 위한 ‘충남·대전 통합 서울사무소’가 문을 활짝 열었다. 도는 20일 서울 여의도 대산빌딩 5층 충남·대전 통합 서울사무소에서 김태흠 충남도지사와 이장우 대전시장을 비롯해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 등 국회 주요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충남·대전 통합 서울사무소’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공동선언문 낭독, 통합 서울사무소 시찰 및 간담회 등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김 지사는 “대한민국 정치·경제의 중심지인 여의도에 충남·대전 통합 서울사무소를 열게 돼 기쁜 마음”이라며 “통합 사무소 개소에 뜻을 모아준 이장우 시장과 뜻 깊은 자리에 함께 해 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충남과 대전이 통합 사무소를 개소한 것은 충청권이 원팀으로 가겠다는 의지가 담겨 있다”며 “수도권 일극체제를 극복하고, 지방시대를 열기 위해 기득권을 과함히 내려 놓고 협력해 나아갈 준비되어 있다”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또 “충남·대전·세종·충북을 합하면 인구 560만명으로 충청시, 즉 광역생활경제권이 될 수 있다”며 “오늘 통합사무실 출범을 발판으로 지방분권과 지역균형발전 등 차별화된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화답하듯 이 시장은 “우리 지역발전을 위해 친형제처럼 지내온 대전·충남이 함께 할 것을 선언한다”며 “지역발전을 위한 공동대응으로 지방정부의 위상을 새로 세울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지역화합을 통한 국토균형발전과 고민을 오늘 확인했다”면서 “지역발전을 위한 예산지원과 지역현안사업 추진에 국민의힘이 적극 나서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김 지사와 이 시장은 충청권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대전·충남 상생협력 공동선언문’을 함께 낭독하며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메가시티) 구축의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공동선언문에는 통합 서울사무소 개소가 정부·국회와의 신속하고 통일된 소통 창구를 마련하고, 실질적인 정책 추진력 확보를 위한 협력의 내용을 담았다. 새로 마련된 통합 사무실은 여의도 국회의사당까지 도보로 5분 거리에 위치하고 있는 만큼 국비 확보는 물론 충청권 광역철도 구상 등 굵직한 현안에 대해 국회와의 스킨십이 대폭 강화될 전망이다. 이 뿐만 아니라 이번 통합 사무소 개소는 앞서 김 지사가 지난 2월 14일 여의도 재경기자단 간담회에서 충청권 4개 시도의 행정통합 필요성을 제기하면서 “상황을 봐서 이 시장과 통합 선언을 하려고 한다”고 강조한 이후 5개월 여 만에 이뤄지면서 더 큰 관심을 받고 있다. 김 지사와 이 시장의 공동 행보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해 12월 실내마스크 착용 의무화 해제와 관련한 사안에서는 ‘지방자치 자율론’을 꺼내 들면서 같은 목소리를 낸 바 있다. 지난 5월에는 ‘충남·대전 첨단 국방산업벨트 조성 협력 협약’을 체결하면서 “갈등보다는 서로 윈윈하는 전략을 추진해야 한다”며 정책적인 협력을 약속, 통합 사무소 개소를 시작으로, 충남과 대전이 앞으로 어떠한 형태의 정책공조를 지속할 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 뉴스
    • 문화
    2023-07-20
  • 조선조 명신이자 학자 충재 권벌선생 입향 500주년 기념식 닭실마을서 열려
    [소비자불만119신문] 충재 권벌선생(1478~1548)의 입향 500주년 기념행사가 지난 8일 닭실마을에서 개최됐다. 충재 권벌선생의 후손들로 이루어진 안동권씨 충정공파 문중은 당초 충재 권벌선생의 입향 500주년인 지난 2020년도에 이 행사를 개최하려 했으나,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예방을 위해 올해 10월에 행사를 개최했다. 안동권씨 충정공파 종친회 주최로 열린 이날 행사는 박형수 국회의원,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박현국 군수 등을 비롯해 전국의 불천위 종가의 종손 및 각계의 사회단체장 등 500명이 참석해 성황리에 진행됐다. 이날 행사는 농악대의 기념행진, 입향 500주년 기념비 제막, 김언종 고려대 명예교수의 충재선생과 닭실마을에 대한 특강을 비롯해 충재박물관 관람 및 유적답사 순으로 진행됐다. 충재 권벌선생은 조선 중종~명종대에 명신이자 학자였으며, 기묘사화와 을사사화를 정면으로 대응했던 인물이다. 1520년 관직에 올라 승승장구하던 시기에 일어난 기묘사화에 적극적인 대응으로 훈구파와 사림파의 중재를 시도했으나, 이 때문에 파직되어 지금의 봉화읍 유곡리에 삶의 터전을 잡게 됐다. 이후 다시 복직됐으나 을사사화 때, 문정왕후와 윤원형의 실정에 대해 크게 비판하고 이를 바로 잡으려다 결국 평안도 삭주로 유배되고 그곳에서 삶을 마치게 된다. 그의 이러한 기개 있는 행동은 그때 사람들 사이에서 높은 평을 받았고, 당시 올렸던 ‘충순당입대계사(忠順堂入對啓事)’와 ‘논구삼신계(論救三臣啓)’는 그 내용이 너무나 충직해 후세에 두고두고 회자됐다. 학문적으로는 근사록에 조예가 깊어 그의 손때 묻은 책을 후대의 영조와 정조가 참고하기도 했다고 한다. 이날 행사의 특강의 맡은 김언종 교수는 “선조들이 목숨을 걸고 지켰던 의리와 명분은 오늘날을 살아가는 우리도 지켜가야 할 소중한 가치관이며, 이 행사를 통해 우리는 눈앞의 이익이 아니라 사람으로 지켜야 할 의리와 명분에 힘썼던 우리의 옛 선조의 정신을 이을 수 있는 소중한 계기를 가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동권씨 충정공파 문중은 이 행사를 계기로 보물 484점이 지켜지고 있는 ‘충재박물관’과 보물로 지정고시된 충재선생의 유적지 ‘청암정’을 길이 보존하고 지키는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 뉴스
    • 문화
    2022-10-09
  • 포트리스M, 서비스 3주년 맞아 이벤트·챔피언십 개최… 로드맵 발표
    소비자불만119신문=김용인/기자] 게임 전문 기업 씨씨알컨텐츠트리(대표 임종환)가 개발·서비스하는 모바일 슈팅게임 ‘포트리스M’이 10월 19일 서비스 3주년을 맞아 다양한 이벤트, 챔피언십 대회를 개최하고, 변화 로드맵을 발표했다.포트리스M은 2019년 10월 18일 구글 스토어에서 서비스를 개시한 이래 꾸준한 성장과 업데이트로 현재까지 많은 이용자를 보유하고 있다. 포트리스M은 장수 게임 ‘포트리스’ 시리즈의 스마트폰 모바일 버전이다.포트리스M은 이번 3주년 서비스를 기념해 다채로운 이벤트 및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3주년 당일 공개되는 포트리스M 로드맵의 ‘소셜 미디어 공유 이벤트’와 최근 1년간 출시된 신규 캐릭터 카드를 100장 지급하는 ‘매일매일 푸시 보상 이벤트’다. 또 3주년 당일 젬 구매 시 3배를 지급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이 밖에도 올해 ‘제1회 GS25포트리스 챔피언십’을 개최한 뒤, L.O.F 대회(리그 오브 포트리스)에 이어 제2회 포트리스 챔피언십을 더 큰 보상과 함께 개최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오프라인 연말 결승전도 진행할 계획이다.한편 포트리스M 개발을 총괄하는 임종환 대표는 이날 앞으로 진행될 첫 번째 PVE ‘무한의 탑’, 스킨 및 코스튬, 첫 번째 협력 플레이 ‘보스 레이드’ 등 7대 업데이트를 포트리스M 발전 방향 로드맵으로 공개하며 기대감을 키웠다.임 대표는 “포트리스 시리즈가 20년 이상 장수 프로젝트로 거듭난 만큼 세대를 이어 함께하는 게임을 만들고 글로벌 서비스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있다”며 많은 기대와 관심을 당부했다.포트리스M은 최근 퍼블리싱 계약이 만료되면서 자체 개발 및 서비스 역량을 높이기 위해 서비스와 운영 인력을 큰 폭으로 보강, 제2의 전성기를 위한 도약 및 글로벌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포트리스M 발전 방향 로드맵 및 3주년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커뮤니티에서 확인할 수 있다.씨씨알컨텐츠트리 개요씨씨알컨텐츠트리는 씨씨알의 게임 서비스를 제공하는 씨씨알의 자회사다. 씨씨알은 2000년대 초반 1200만명이 넘는 이용자를 모았던 국민 게임 ‘포트리스’를 제작·서비스하는 국내 1세대 기업이다. 현재 포트리스(PC 버전) 및 포트리스M(모바일 버전), RF 온라인(PC 버전)을 서비스하고 있다. 최근 포트리스M의 3년간 안정적인 국내 서비스를 바탕으로 2021년 4분기 안에 글로벌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으며, 언리얼(Unreal) 엔진 기반의 MMORPG 프로젝트를 차기작으로 개발하고 있다.
    • 뉴스
    • 문화
    2021-10-19
  • 건강보험"노인치과 지원금 부작용 병원만 배 불리기!!
    소비자불만119신문=김용길/기자] 정부에서 노인분들의 연령을 한정해서 일정금액의 지원금을 주고 있는데 대 다수의 치과에서는 일종의 (삐끼) 호객행위를 하는 것으로 노인 회관이나 노인들이 많이 모여 있는 공간에서 호객행위를 해서 치과로 데리고 가서 원장도 아닌 실장이라는 사람하고"상담을 하고"진료를 받게 되는데 이때 "안해도 되는"멀쩡한"치아를 뽑아야 한다고 해서 진료비를 부풀리는 수법을 부당하게 시용하는 것이다. 또한"치료도 하기전에 건강보험에서 진료비를 선지급을 받아서 챙기는 수법으로 쓰고 있는데" 이것을 알면서도"노인들이 불평한 말을 하게되면 "의사의 "의료적이고"합리적인 대화로 노인들의 입을 막으며 공공연 하게"부당한 행위를 하고있다"고" 분개 하는 노인 분들이 많이 있어 정부에서 노인들에게 혜택을 주는 것이 오히려 생"이빨을 뽑아서 추가 진료비를 책정해"받고 있어 결국 "병원만 배불리는 것은 아닌지 단속이 시급한 상태이다. 부천의 남부역에 있는 ㅅㅁ치과 서울 당산역 6번출구앞 ㅅㅂ치과의 치료받은 환자의 애기를 토대로"파악을 해보니 "다른 치과들도 유사한 행위를 하는 것이 "사실로 보이나 "노인들이 불이익을 받을까바 자녀들이나 지인들에게 감추고 쉬쉬해서 나타나지를 않고 있지만 "내용을 자세히 들어 본다면 어떤 치과던 같은 일이 발생 될수가 있다는 것을 알수가 있다. 즉"이"수법은 백화점 물건을 가격을 올려 놓고 50%세일 한다는 "수법과 너무나 똑 같은 상황이라고 볼 수 있는 것이 안뽑아도 되는 치아와 치료를 안해도 되는 부분마저 몽땅 건드려서 리모델링을 한다고 하니 노인들이 울며 겨자 먹기로 불이익 당할까바 묵인하는 경우가 비일비재 하다는 것이다. 결국에 정부에서 지원금을 환자가"치료를 받은 후 영수증을 건강보험에 접수해서"노인들에게 직접지급을 하는 것은 어떨까 정부에서 이문제를 방치를 하는 동안에 결국에는 지원금을 받아서 노인들의"치료를 받는데 도움을 주자고 한것인데 병원의 배만 불리는 꼴이 되는 것은 아닌지 안타까운 일이고 정부나 관계기관이나 대안과 대책이 시급하다고 노인들은 하소연 하고 있다는 점을 반듯이 알아야 할것이다.
    • 뉴스
    • 문화
    2020-12-02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