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0(목)

뉴스
Home >  뉴스

실시간뉴스
  • 인천중구청 교통과"가짜서류"눈감아"공업사"1급정비소 둔갑 "보험금 갈취 !!
    소비자불만119=김용길/기자] 위의 내용은 공장도 실체도 없이 서류등록만 해놓은 1급정비업소를 이용해서 공업사에서 고칠수 없는 자동차를 수리해 보험금 100%지급 받는 방법으로 부당 이득금을 수년동안 엄청난금액의 폭리를 취할수 있었던 것은 중구청 담당공무원들이 눈감아 주고 감싸주면서 탁상행정 으로 뒷짐 짓고 있는 사이에 일당들은 마음놓고 불법을 저지르고 있었던 것이다. 서울에서 1급 정비업소가 하청을 10 곳이나 두고 작업을 한다는 소리를 들어서 인터넷 검색을 해 봤더니 기사가 쭉 떠 있어서 의구심이 들어서 중구청 담당 공무원에게 민원을 넣었더니 문제가 없다고 해서 이대로 두는 것이 상당한 의구심이 갔는데 2024년 5월초에 경기도 안산역 주차장에서 앞 범퍼가 파이프에 약간의 충격이 있었는데 패인트가 조각조각 떨어지는데 왜 차량이 긁혀도 칠이 부분적으로 자국이 나야지 나무껍질 조각처럼 떨어지고 떨어진 부분은 까만색으로 표면이 나타나는 것을 전문가에게 물어 봤더니 초벌을 칠하고 상도 패인트칠을 했어야 한다는 것이다. 2023년 당시 KB 보험사에 전화해서 문의하자 당시에 범퍼 도색 값으로 12만원이 청구됐으며 수리비 총금액은 2.100.000원이 렌터카비 포함 지급이 됐다는 것이라고 얘기를 했고 보험사 팀장이 정비소에 얘기 했으니 정비소에 가보라는 것이다. 해서 갔는데 처음에는 잘해 줄 것처럼 하더니 차량을 내일 입고를 한다고 하자 담당자가 전화를 전무라는 사람을 바꾸어 주는데 1년이 지나서 AS는 안된다는 소리고 6개월이 지나면 안되는 것이라고 해서 이렇게 부실한 1급정비소가 하청 재하청 주는 과정에서 문제가 생긴다는 것을 알고 중구청 교통 운수과를 방문해서 1급정비공장 ㅅㅎ자동차 정비소라는 곳이 엉망인데 확인을 해봐야 한다고 했더니 담당여자 공무원이 하는 말은 3-4월에 협회와 같이 점검 했는데 아무 이상이 없었다는 것이다 인천 중구청 교통 운수과 차량정비 부서 처음 등록 할때는 서류만 대충 보고 공무원은 1급정비소 등록을 눈감아준 것으로 보이고 보험사는 서류만 맞으면 금액은 따지지 않는 것을 이용해서 거짓으로 사기를 치는데 일조한 중구 청 교통 운수과 여 공무원은 정비업소 점검을 했다고 하는데 정비 업소 현장에 1층에는 타타대우 승용차 직영서비스센터이고 2층에는 타타대우 고객 대기실인데 3층에 1급정비소로 허가해 준 것도 이해가 안되 것이 아무리 적은 승용차라도 견인차는 들어가야 하는데 주차 타워의 승용차 한대 겨우 들어가는 것을 1급정비소 공장이 맞다고 억지 주장하는 한심한 공무원의 행태를 보면서 썩어도 너무 맛이 갔다는 것으로 믿기 힘든일이다. 공무원의 무사안일한 짓을 하는 동안 정비소 일당들은 비웃음 치며 모두가 합심해서 짜고 사기를 치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 철져한 조사를 통해서 실체가 없는 1급정비소를 이용해서 카공업사도 1급으로 간판을 걸고 ㅅㅎ모터스도 1급 공업사로 눈속임 했으며 현재 연류된 공업사 말고 또 다른 공업사에 1급정비소 면허 장사를 하고 있다는 의구심이 증폭 된다. 부당한 보험금을 챙겨서 국민들의 보험료만 가중되는 것을 방지하고 목숨을 담보로 운행하는 차량 소유자들이 위험에 빠지지 않게 강력한 처벌과 부당이득금을 과태료로 환수해야 한다.
    • 뉴스
    2024-05-23
  • 죽음의 원인은 무시하고"조작"서류는 인정하는 세상 !!!
    소비자의"눈" 위 사건의 쟁점은 편법으로 작업자를 속여서 공사를 하게 하고 작업 도중 사망사고가 발생해서 시공자는 작업자를 하도급 업자라고 해서 책임을 면하고 산재사고로 처리 승인도 못 받은 억울한 사건이다. 1. 법은 공정해야 한다면 편법은? 위에서 말하는 건축주 이ㅇㅇ은 위의 주소에 농기계 보관창고를 짓는다며 옹진군 영흥면에 100 m2 농기계 보관창고로 속여서 신고만 하고 건축비의 70% 지원금을 받아서 농기계 보관창고는 건축을 안 하고 받은 자금으로 10년 전에 건축이 돼 있던 미곡 처리장 증개축 공사를 허가도 받지 않고 증개축 공사 작업 중 추락해서 10여년전 타설해 놓은 콘크리에 머리를 충격 당해 사망했고 농기계 보관 창고였다면 머리는 다치지 않는다. 왜?농기계 보관 창고는 바닥에 콘크리트 타설이 없다. 미곡처리장 증개축 공사를 하는 관계로 작업자는 머리를 크게 다쳐 병원에 입원 일주일만에 사망한 것이다, 2. 위의 시공자는 증개축 공사는 무리 위의 시공자 ㅇㅇ농자재 대표는 안 모씨 안산 거주자의 사업자등록증으로 옹진군 영흥면에 주거하는 박ㅇㅇ은 남의 명의로 옹진군 비닐하우스 공사를 맡아서 하는 시공 업체이다. 위의 시공자는 남의 명의라도 작업자들을 세무서에 적법하게 신고해서 작업을 시켜야 했는데 사업자 명의 (안ㅇㅇ)에게 세금과 보험료 등등이 부담되는 관계로 직원도 일당으로 지급해서 세금을 피해 왔는데 이번의 사고로 남의 명의 사용 적발로 많은 과태료를 납부했다. 3. 건축주는 증개축이라 산재사고 언급 건축주도 원래 하고자 했던 비닐하우스 농기계 보관하는 창고를 짓는다면 창고 내부에 트랙터 경운기 탈곡기 농업에 관한 장비를 말 그대로 보관해서 농업에 사용하는 농기계 창고는 창고 내부 바닥에 콘크리트는 타설 안하는 것이 원칙인데 건축주는 옹진군에 농기계 보관창고를 짓는다며 편법으로 자금을 지원받았고 공사도 10여 전에 지어져 있던 미곡처리장이 작아서 철거하고 크게 증축 공사를 하게 되자 건축주는 시공자 ㅇㅇ 농자재와 계약서 작성하면서 산재사고를 언급하자 시공자 박ㅇㅇ 부인은 계약서에 산재 사고처리는 시공자가 책임을 진다고 자필로 서명했다. 3. 시공자는 할 수가 있는 공사인가. 남의 명의로 사업장 운영을 하니까 직원이 1명이 있는데 직원 명의로 트럭을 구매해서 자재를 현장에 운반하는 직원도 보험을 들어주지도 못하는 것은 남의 사업자 부담 때문에 공사를 원활하게 수행할 수가 없는 사업자인데 어떻게 산재도 가입도 안 하고 산재 처리는 시공자가 책임을 진다고 했는지 알수 없는 일이고 산재 처리 해준다고 해놓고 왜 안 해주냐고 하자 시공자 박ㅇㅇ 답변은 건축주와 산재 처리 문구는 사고 난 후에 건축주 대신해 책임진다는 내용으로 계약서에 서명했다는 말도 안 되는 주장한 것이다. 4. 건축주는 무허가 증개축 사고의 책임은? 건축주는 허가도 없는 무허가 공사를 했고 시공자는 남의 명의로 산재 보험 가입도 안 하고 증개축 공사를 감추기 위해서 사고 현장을 다른 장소의 번지에 농기계 보관창고를 짓는다고 속임수를 써서 공사를 하게 했는데 작업자던 하도급을 준 것이던 시공자는 산재 책임을 진다고 계약했으면 작업자에게도 사실 얘기해야 하는데 원인은 무허가 불법 편법으로 공사 하면서 옹진군청에 지원금 받았고 작업자를 속일 수밖에 없었던 것은 사망한 작업자 김ㅇ화가 10년이 넘게 몸을 담고 있던 경기도 시흥시 소재 ㅇㅇ농자재에서 이 공사를 하려고 도면도 다 그려서 옹진군에 제출했는데 농기계 보관창고가 아니고 증축 공사라 문제가 있다고 하던 중에 비닐하우스 ㅇㅇ농자재가 시공을 하게 된 것이다. 5. 근로복지공단에 가짜서류 제출. 시공자는 근로복지공단에 사망한 김ㅇ화가 원청이고 현장 소장이 되는 서류를 만들어서 원도급자로 만들어 250만원의 인건비 공사하는 작업자를 소장 원도급자 이렇게 서류를 꾸밀 수가 있었던 것은 시공자 박ㅇㅇ은 사망사고 발생 후 자기의 잘못을 알고 매일매일 술만 마시다가 사업자를 빌려준 (안ㅇㅇ)이 안산에 있는 노무사를 1.500만원 수임료를 주고 서류를 조작해서 사업자로 만들었던 것은 죽은자는 말이 없는 관계도 있고 유가족도 당시 망자의 이모할머니 여성한 분이 천방지축으로 사업주의 산재 보험처리 해준다는 꼬임수에 4개월이 되도록 근로복지공단에 문의도 해보지 않은 상태에서 사업주는 거금을 주고 노무사를 선임해서 서류를 조작해서 4개월 동안 형사 사법처리 혐의없음으로 끝이 났어도 유가족은 모르고 있었다는 사실이 믿어지지 않는다. 6. 법원도 유사한 판례를 적용하는데. 이 사건도 옹진군에 농자재 공사하는 업체가 4개가 있는데 모두가 이렇게 작업자를 고용해서 돈내기 인건비 도급 주는 것은 관행처럼 돼 있다. 그것은 옹진군은 서해5도를 끼고 있어서 사업주가 관리 할 수가 없어서 이렇게 인건비 따먹기로 작업을 시키는데 이번의 사고를 발생시킨 사업자 박ㅇㅇ은 남의 명의 사업자로 세무서 신고나 산재 보험이나 4대 보험 자체가 없이 세금 신고 안 하고 변칙으로 하는 업체는 ㅇㅇ농자재만 이렇게 불법으로 세무서 신고 없이 사업하는 것이지 다른 업체들은 세무서에 근로자로 임금을 책정해서 신고해 주고 작업자에게 일 관리 맡기는 관계로 경비조로 쓰라고 노임을 몇 공수 더 책정해 주고 작업을 시키고 사고가 나도 산재 처리는 문제가 없는데 여기서 사망한 김ㅇ화는 건축주도 무허가 시공자도 남의 명의 어떻게든 죽은 자와 유가족을 속이고 면죄부를 받는 것만이 살길이고 근로복지공단은 노무사와 근로 감독이 짜고 서류를 완벽하게 일방적으로 꾸며서 제출했으니 사망한 사람과 유가족은 억울하고 분통이 터지는 일이고 약자의 서러움이 개탄스럽다.
    • 뉴스
    2024-05-23
  • 세상 인간의 무한도전 7 Real Transforming Vehicles You Didn't Know Existed ▶ 1
    세상 인간의 무한도전 7 Real Transforming Vehicles You Didn't Know Existed ▶ 1
    • 뉴스
    2022-01-20
  • 미주 LA 가요무대 공연 실황!
    미주 LA 가요무대 공연 실황!리스트에 이미지출력을 원하신다면 대표이미지를 넣어주셔야 합니다
    • 뉴스
    2022-01-06

실시간 뉴스 기사

  • 항공안전기술원, 2024년 직원 채용 서류 접수 실시
    항공안전기술원(원장 이대성)은 지난 14일 신입직원 16명에 대한 직원채용 서류 접수를 시작했다. 이번 채용 인원은 △일반정규직 5명 △무기계약직 5명 △기간제근로자 6명까지 총 16명으로, 정규직(일반정규직, 무기계약직) 채용 인원의 경우 지난해 대비 약 67% 증가했다. 또한 채용 직종도 △연구직 △행정직 △행정사무직으로 다양하며, ‘국가유공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른 취업 지원 대상자(1명), 육아휴직 대체자(2명) 채용도 포함돼 있다. 서류접수는 이달 22일까지 항공안전기술원 채용사이트(https://kiast.jobnlab.co.kr)를 통해 이루어지며, 채용 분야별 구체적인 지원 자격과 우대사항 및 수행업무 등은 해당 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하다. 항공안전기술원은 공정채용 우수기관 인증(2023년)을 획득하는 등 공정하고 투명한 채용을 진행해왔으며, 이번 채용 역시 기관 및 직무 적합성을 중심으로 항공분야 인재를 채용할 계획이다. 항공안전기술원 소개 항공안전기술원(KIAST)은 민간항공기·공항·항행시설·경량항공기·초경량비행장치 등에 대한 안전성·성능 등을 시험하고 인증하는 업무와 항공안전에 영향을 주는 위해요인 식별·분석, 항공사고 예방기술 개발 및 국제표준 연구 수행 등 항공안전 확보를 위해 설립된 국토교통부 산하 공공기관이다. 언론연락처: 항공안전기술원 기획전략실 오준석 행정원 032-727-561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8
  • 기적의 열혈 스킬 3대3 농구 대전 게임 ‘쿠로코의 농구 Street Rivals’ CBT 오픈
    파이브 크로스(FIVECROSS)는 일본 인기 농구 애니메이션 ‘쿠로코의 농구(원제 黒子のバスケ)’를 원작으로 한 열혈 농구 모바일 게임 ‘쿠로코의 농구 Street Rivals’의 CBT (비공개 베타 테스트)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애니메이션 IP의 클래식 콘텐츠를 모바일로 완벽히 재현해 낸 농구 대전 게임 ‘쿠로코의 농구 Street Rivals’는 5월 16일부터 8일 간 CBT를 진행한다. 이번 테스트에서는 게임 플레이 뿐 아니라 다양한 이벤트가 준비돼 있어 이용자들의 높은 호응이 기대된다. 테스트 기간 이용자는 게임에 접속하기만 해도 한정 코스튬 등 다양한 인게임 아이템을 받아볼 수 있다. 특히 연속 2일 로그인 후에는 ‘쿠로코 테츠야’, 7일 차에는 ‘카가미 타이가’의 코스튬을 획득할 수 있다. 아울러 CBT 참여자를 대상으로 출시 후에도 사용 가능한 전용 한정 프로필과 다이아 보상을 제공하는 ‘졸업 보상 이벤트’가 진행된다. 테스트 기간 지정된 랭크에 도달하면 게임 정식 출시 시 전용 프레임과 CBT 기념 칭호를 받을 수 있다. 추가로 공식 커뮤니티에서 각종 아이템과 쿠폰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네이버 라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언론연락처: 파이브 크로스 홍보대행 마더네스트 이미형 실장 070-4866-433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8
  • BYD Launches Its First Pickup Truck BYD SHARK in Mexico
    On May 14, BYD launches its first pickup truck, BYD SHARK, in Mexico. Positioned as a new energy intelligent luxury pickup, BYD SHARK features the DMO Super Hybrid Off-road Platform, representing the latest addition to BYD’s product portfolio. This model, developed for the global market, marks BYD’s first global product launch outside of China, promising to redefine the global plug-in hybrid pickup market with advanced technology and diverse user-centric features. The product launch, themed Hybrid Power, Wild Spirit, showcased an immersive display of innovative intelligent experiences and all-terrain extreme off-road scenarios, transforming into a ‘technological theme park’ brimming with exploratory fun and interactions. With over 1000 guests in attendance, the event witnessed the debut of BYD SHARK. Stella Li, Executive Vice President of BYD and CEO of BYD Americas, stated, “As a global leader in new energy technology, BYD remains committed to crafting innovative solutions for users worldwide. With the introduction of our inaugural new energy pickup, BYD SHARK, we’re poised to redefine the conventional fuel pickup landscape through advanced technology, providing users with a lifestyle characterized by boundless opportunities. BYD is now ushering in the era of the global new energy pickup.” Harness the Power of Design to Create Personalized and Functional Pickup Trucks As a mid-to-large size pickup, BYD SHARK boasts a wheelbase of 3,260 millimeters, with a wheelbase ratio of 59.7%, ensuring a spacious and opulent riding experience. Guided by BYD Design Director, Wolfgang Egger, the vehicle’s design draws inspiration from sharks, seamlessly blending futuristic technology with raw power. The vehicle features full-length LED lights at the front, reminiscent of a shark’s open mouth, exuding a fierce and captivating presence. Its side proportions, marked by fluid body lines, mirror the graceful movement of a shark through deep waters. At the rear, a through-type tail light, inspired by a shark’s tail fin, elegantly underscores the fusion of natural and technological aesthetics. The interior design is created by Michele Jauch-Paganetti, BYD Interior Design Director, drawing inspiration from spaceship consoles. Boasting a 10.25-inch LCD instrument panel and a 12.8-inch adaptive rotating screen, BYD SHARK’s cabin sets a new standard for functionality and modern ambiance. Moreover, the rear row seats, featuring a 27-degree recline angle, revolutionize the conventional design of pickup rear tows, delivering a blend of comfort and luxury technology within its intelligent cockpit. Utilize New Energy Tech to Enhance the Versatility and Reliability of Pickup Trucks The DMO Super Hybrid Off-road Platform, a core technology of BYD SHARK, stands as a revolutionary innovation, seamlessly combining rugged off-road capability and safety features with the comfort of an SUV, all while maintaining impressive energy efficiency. This technology innovatively integrates a non-load-bearing frame designed for hybrids, the world’s first longitudinal EHS drive assembly, Cell to Chassis (CTC) technology, rear-wheel drive assembly designed for pickup trucks, and double-wishbone independent suspension at the front and rear end, perfectly balancing performance and comfort. In terms of power, BYD SHARK, with its dedicated rear-drive powertrain, EHS electric hybrid system, and a 1.5T high-power engine, reaches a peak power of over 430 horsepower, equivalent to a 4.0L V8 engine. Its acceleration from 0 to 100 kilometers is in only 5.7 seconds, far surpassing other models in its pickup category. Moreover, harnessing the prowess of intelligent electric AWD, BYD SHARK can precisely adjust the torque distribution between its front and rear wheels in milliseconds, aligning with the optimal adhesion coefficient across diverse road surfaces. The robust power combined with precise electronic control marks a paradigm shift from conventional fuel-based AWD systems, delivering a heightened level of reliability and ease to pickup users seeking off-road adventure. Also, the DMO technology aids pickups in transcending the conundrum of elevated energy consumption and environmental pollution. Compared to other fuel-powered pickups in its class, the BYD SHARK achieves a 40% reduction in fuel consumption, even when operating at low battery levels, reshaping the perception of pickups as high-energy consumption vehicles. Additionally, as a plug-in hybrid model, BYD SHARK, boasting dual fuel and electric power modes, attains remarkable endurance. Garnering a comprehensive cruising range of 840 km under the NEDC conditions, alongside a pure EV endurance of 100 km, it effortlessly accommodates urban commuting and interstate travel. Beyond its exceptional performance and driving experience, BYD SHARK prioritizes supreme safety. Integrating the ultra-high safety Blade Battery and a high-strength steel frame through CTC technology, it ensures robust protection. The Blade Battery functions both as an energy unit and a structural component, fortifying both battery and vehicle safety with multi-layered defense. Moreover, a 22% increase in body torsional rigidity significantly enhances handling and stability, bolstering reliability on challenging off-road terrain. BYD SHARK boasts a front and rear double-wishbone independent suspension system, balancing driving agility and passenger comfort to provide an unmatched driving and riding experience. Built upon the DM super hybrid technology architecture, the motor-driven mode encompasses over 80% of the comprehensive working conditions, allowing a serene and smooth journey. Furthermore, BYD SHARK offers enhanced expandability and more extensive modification opportunities for every user’s individual needs. With the VTOL (vehicle-to-load) function, the vehicle transitions into a “mobile power station”, catering to a myriad of outdoor power demands and scenarios, thus amplifying convenience and enjoyment for pickup enthusiasts. Leverage Smart Tech to Improve the Sophistication and Convenience of Pickup Trucks Led by intelligent technology, BYD SHARK’s intelligent cockpit can integrate with a vast and diverse ecosystem. Empowered with voice control capabilities, users can effortlessly manage driving modes, adjust air conditioning settings, control music playback, and execute other intelligent operations through simple voice commands, greatly enhancing driving convenience and comfort. With BYD Cloud Service, users can remotely manage their vehicles via mobile devices, easily enabling personalized settings such as pre-activating the air conditioning and adjusting seat ventilation and heating. Moreover, BYD SHARK introduces NFC digital key technology, allowing users to access the vehicle without a physical key, using only a smartphone or other intelligent devices, thereby enhancing the intelligent new energy vehicle experience. The application of the head-up display feature guarantees that drivers have constant access to crucial driving information, thus notably enhancing driving safety. Furthermore, the vehicle incorporates a 540-degree ultra-wide-angle panoramic view camera, enabling the driver to observe the surroundings and underside of the vehicle, simplifying path selection during off-roading. Ushering in the Global New Energy Pickup Era with BYD SHARK Leveraging over two decades of profound expertise in the realm of new energy automobiles, the new energy intelligent luxury pickup BYD SHARK emerges as a beacon of sustainability and technology, setting new standards in the new energy pickup sector. In the upcoming future, BYD SHARK will land in more countries and regions, delivering a revolutionary driving encounter to global users. BYD has consistently embraced a development philosophy rooted in the “technology-based, innovation-oriented” principle. Guided by its globalization strategy, BYD is accelerating the popularization of new energy automobiles across numerous countries. Currently, its new energy vehicle footprint now covers over 80 countries and regions, including Japan, Germany, Australia, Brazil, and the United Arab Emirates, making great achievements in various markets and leading the wave of technological innovations in the global automobile industry. About BYD BYD is a multinational high-tech company devoted to leveraging technological innovations for a better life. Founded in 1995 as a rechargeable battery maker, BYD now boasts a diverse business scope covering automobiles, rail transit, new energy, and electronics, with over 30 industrial parks in China, the United States, Canada, Japan, Brazil, Hungary, and India. From energy generation and storage to its applications, BYD is dedicated to providing zero-emission energy solutions that reduce global reliance on fossil fuels. Its new energy vehicle footprint now covers 6 continents, over 80 countries and regions, and more than 400 cities. Listed in both Hong Kong and Shenzhen Stock Exchanges, the company is known to be a Fortune Global 500 enterprise that furnishes innovations in pursuit of a greener world. About BYD Auto Founded in 2003, BYD Auto is the automotive subsidiary of BYD, a multinational high-tech company devoted to leveraging technological innovations for a better life. Aiming to accelerate the green transition of the global transportation sector, BYD Auto focuses on developing pure electric and plug-in hybrid vehicles. The company has mastered the core technologies of the entire industrial chain of new energy vehicles, such as batteries, electric motors, and electronic controllers. It has witnessed in recent years significant technological advancements, including the Blade Battery, DM-i Super Hybrid Technology, e Platform 3.0, CTB Technology, e⁴ Platform, BYD DiSus Intelligent Body Control System, and DMO super hybrid system. The company is the world’s first carmaker to stop the production of fossil-fueled vehicles on the EV shift and has remained top of new energy passenger vehicle sales in China for 10 years in a row. For more information | BYD | www.byd.com View source version on businesswire.com: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40515345632/en/ 언론연락처: BYD Asia-Pacific Liya Huang +86-755-8988-8888-69666 Europe Penny Peng +31-102070888 North America Frank Girardot +1 213 245 6503 Latin America José Miranda +56 9 96443906 Brazil Pablo Toledo +19 3514 2554 Middle East and Africa Nikki Li +86-755-8988-8888-62319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8
  • Murata’s New LCT Redefines Power Supply Noise Suppression, Reducing Component Count and Costs
    Murata Manufacturing Co., Ltd. (TOKYO: 6981) (ISIN: JP3914400001) unveils a significant advancement in the realm of electronic components with the launch of its innovative L Cancel Transformer (LCT). This remarkable product is the first of its kind and can neutralize the equivalent series inductance (ESL) of a capacitor, optimizing its noise-reducing capabilities. Utilizing Murata’s exclusive ceramic multilayer technology, this breakthrough solution allows engineers to reduce system noise while decreasing costs and component count. As the demand for miniaturized and highly functional electronics increases, the issue of electromagnetic noise is becoming increasingly prominent for many industries. As a noise countermeasure, capacitors are often utilized between the power supply line and ground, but this method is not without its challenges. The noise removal effectiveness of the capacitor is optimal when a capacitor’s impedance is lowest. However, capacitor impedance can rise due to its ESL, particularly at frequencies beyond the self-resonant frequency, undermining the efficacy of the noise cancellation. To minimize this impact, it is common practice to connect numerous capacitors in parallel in order to collectively reduce impedance, at the expense of Bill of Material (BoM) component count and costs. Murata’s LCT is a revolutionary new concept capable of resolving the longstanding challenge of managing power supply noise and capacitor component count. Murata’s LCT component is specifically engineered to minimize noise within the frequency range of a few MHz to 1GHz. It achieves this by utilizing negative mutual inductance to reduce a noise-reducing capacitor’s ESL and therefore increase the effectiveness of its operation, drastically reducing the number of required capacitors. By using non-magnetic ceramic multilayer technology in its construction, the LCT ensures stable negative inductance and low DC resistance (maximum 55mΩ) even in the presence of current variations and is suitable for a wide range of applications, including consumer, industrial and healthcare products. Murata’s LCT breakthrough is a result of their extensive multilayer ceramic knowledge and redefines power supply noise reduction circuit design, and minimizes a significant and persistent electronic design challenge. Each LCT is suitable for temperatures up to temperatures 125oC and since there is no DC superposition characteristic, it can be used with stable negative inductance up to 3A. The surface mount device (SMD) measures just 2.0 x 1.25 x 0.95 mm and is available in tape and reel packing. “Murata’s new LCT is a true innovation that does not merely improve what is available, but redefines what is seen as a standard noise suppression component by radically redefining the entire concept”, said Masamichi Ando, Vice President Business Incubation Center Corporate Technology & Business Development Unit, at Murata. “With this revolutionary component, engineers will be able to reduce component count, system complexity and costs, helping to both further miniaturize their solutions and reduce its impact on the environment by lowering material consumption.” Murata’s LCT (Part number: LXLC21HN0N9C0L) is entering production with samples available now. For more information please visit here (https://cts.businesswire.com/ct/CT?id=smartlink&url=https%3A%2F%2Fwww.murata.com%2Fproducts%2Femc%2Flct&esheet=53976093&newsitemid=20240513693449&lan=en-US&anchor=here&index=1&md5=59ebf6a27b349bc921d0aa8af6ef9e25). Please contact us for details: contact form (https://cts.businesswire.com/ct/CT?id=smartlink&url=https%3A%2F%2Fwww.murata.com%2Fcontactform%3F%26Product%3DEMC%26Detail%3DL%2520Cancel%2520Transformer%26excid%3Dww_pr-o_bw_xxx_xxx_xx&esheet=53976093&newsitemid=20240513693449&lan=en-US&anchor=contact+form&index=2&md5=79c72997efb510fbfb71ec9ee73961d2) View source version on businesswire.com: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40513693449/en/ 언론연락처: Murata Manufacturing Co., Ltd. Corporate Communications Department Keisuke Tsuboi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5
  • ANESSA Launching “ANESSA Sunshine Project” in 12 Asian countries/regions to support children’s holistic well-being
    ANESSA, the No. 1 suncare brand in Asia*[1] from Shiseido, is proud to unveil the ANESSA Sunshine Project, a groundbreaking initiative to promote children’s holistic well-being by safely harnessing the power of the sun. The project will begin in Japan and eventually encompass 12 Asian countries/regions where ANESSA products are sold, namely, China, Hong Kong, Indonesia, Japan, Korea, Macau, Malaysia, Philippines, Singapore, Taiwan Thailand, and Vietnam. The goal is to directly reach over 300,000 children cumulatively, including related initiatives, by 2030. *[1] Euromonitor, Beauty and Personal Care 2024 edition, retail value sales, 2023 data. Asia as per Euromonitor’s Asia Pacific definition. Based on ANESSA’s “Free to Shine: let people shine infinitely under the sun” brand purpose, the project will include three main activities to help children build a foundation for lifelong well-being through healthy outdoor experiences under the sun: · Participatory events for children ANESSA will host special events to encourage children to enjoy more holistic well-being by playing outside spontaneously. · UV education ANESSA will continue providing opportunities to help schools, children and their parents learn about UV protection so that children can safely spend time in the sunshine for better health. · Support for Xeroderma Pigmentosum (XP) patients ANESSA will continue offering sunscreen products and financial support to patients suffering from XP, an incurable genetic disease that prevents exposure to UV rays. In addition, a video on the health benefits of children playing outside is now available on Shiseido’s YouTube channel (https://youtu.be/TEJ3XblARQ8). The video features parents in urban areas of China, Japan, Thailand and Vietnam talking about the limited outdoor play time of today’s children, and Professor Akira Maehashi, M.D., of the Faculty of Human Sciences at Waseda University, an expert on children’s wellness, talking about how playing outside helps children develop more fully. ANESSA has been a suncare expert for over 30 years. According to Chiaki Tomita, Chief Brand Officer of Global Premium Brands at Shiseido: “Under ANESSA’s ‘Free to Shine: let people shine infinitely under the sun’ brand purpose, we began providing special support for Xeroderma Pigmentosum (XP) patients in 2004, and then from 2018 we initiated education about UV rays and the importance of sunscreen in collaboration with preschools and elementary schools in Japan. We look forward to expanding these efforts through the ANESSA Sunshine Project to encourage children to play outdoors and enjoy the many holistic benefits.” ANESSA was created to provide UV protection that allows people to enjoy the benefits of sunshine, the ultimate source of life-giving energy. While the World Health Organization (WHO) recommends that children and adolescents between the ages of 5 and 17 get at least 60 minutes of physical activity per day (at least 7 hours per week)*[2], the amount of time actually spent outdoors is declining in modern society. A survey*[3] conducted by ANESSA in urban areas of China, Japan, Thailand and Vietnam found that less than 50% of children in these regions play outdoors at least 7 hours per week. According to Professor Akira Maehashi, M.D., playing outdoors promotes balanced physical, emotional, social, intellectual and spiritual growth, strengthens the autonomic nervous system, and stimulates inspiration and spontaneity, all of which are essential for health throughout human life. Going forward, the ANESSA Sunshine Project will address this growing need in modern society by helping children across Asia build a foundation for lifelong holistic well-being through nurturing experiences under the sun. *[2] WHO guidelines on physical activity and sedentary behaviour (https://iris.who.int/handle/10665/336656) *[3] ANESSA’s online survey about children's outdoor play, targeting parents in Shanghai, Tokyo, Bangkok and Ho Chi Minh City (100 respondents in each city) from February 15 to March 1, 2024 About ANESSA A Japanese suncare expert brand established in 1992. Going beyond sunscreen, ANESSA helps people shine infinitely under the sun. ANESSA’s suite of products is based on formulas that develop cutting-edge UV protection technology that nurtures the skin, today and into the future. Boasting the No.1 position in sales in Asia*[1], as a global suncare brand, ANESSA is currently available 12 Asian countries and regions. ANESSA Official Website: http://anessa.shiseido.co.jp/en/ View source version on businesswire.com: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40507812456/en/ 언론연락처: ANESSA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5
  • ‘제1회 머니20/20 아시아’ 성료… 방콕서 3일간 혁신적 핀테크 관련 대담, 네트워킹, 업계 거래 활성화 이끌어
    대표적인 글로벌 핀테크 박람회이자 금융 비즈니스의 무대인 ‘머니20/20(Money20/20) (https://www.money2020.com)’이 4월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태국 방콕의 퀸 시리킷 국립 컨벤션 센터(Queen Sirikit National Convention Center, QSNCC)에서 핀테크 관련 대담, 네트워크 구축, 임팩트한 산업의 밤(impactful industry nights) 등의 활동을 통해 업계 혁신을 주도하는 3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제1회 머니20/20 아시아’ 행사에는 3000명이 넘는 참가자와 200명 이상의 언론인이 함께했다. 아태지역 24개국을 포함해 총 87개국의 관계자들이 참여했으며, 아시아 전역에서 온 250명 이상의 업계 주요 연사들이 4차례에 걸쳐 인상 깊은 대담을 진행했다. 이들 가운데 45%는 여성 임원과 핀테크 리더였으며, 전체 연사 중 최고 경영진의 비율은 60%가 넘었다. 머니20/20의 글로벌 회장 트레이시 데이비스(Tracey Davies)는 “머니20/20 아시아는 전 세계 핀테크 리더들이 비즈니스의 성장을 위해 모이는 자리다. 은행, 결제회사, 벤처기업, 스타트업, 규제 기관, 미디어 플랫폼 등 다양한 분야의 주요 인사들이 방콕에서 열린 이번 행사를 통해 한자리에 모인 풍경은 매우 가슴 벅찬 일이었다. 행사에서 이뤄진 대담과 거래, 글로벌 발표는 아시아가 글로벌 성장의 원동력으로서 핀테크 업계에서 얼마나 커다란 위상을 지니는지 보여준다. 2025년 방콕에서 이 놀라운 생태계가 어떤 발전을 이룰지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올해 행사에서는 주요 주제로 인공지능(AI), 해외 결제, 오픈 뱅킹, 디지털 자산, 중앙은행 디지털 화폐(CBDC), 금융 포용성 등이 다뤄졌다. 특히 태국 최대 상업은행 중 하나인 카시콘은행(KASIKORNBANK)은 4월 23일 열린 머니20/20 아시아의 언론 오찬에서 JP모건(J.P. Morgan)과 핵심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양사 간의 공동 이니셔티브로 진행되는 ‘프로젝트 캐리나(Project Carina)’는 탈중앙화 블록체인과 웹3(Web3) 기술을 활용해 해외 결제 처리 시간을 기존의 72시간에서 단 5분으로 획기적으로 단축하고자 한다. 이번 행사에선 아태지역의 주요 규제기관들도 논의에 적극 참여했다. 189개 세션 중 20개 세션이 아시아 규제기관 또는 핀테크/금융 기관의 참여 속에 최신 동향과 규제 기술의 영향을 설명했다. 말레이시아 증권위원회(Securities Commission Malaysia)의 웡 후에이 칭 박사(Dr. Wong Huei Ching)가 진행한 세션에서는 말레이시아 자본 시장에서 핀테크의 발전 과정을 다뤘다. 그중에서도 투자자 보호를 보장하면서 혁신을 촉진할 방안을 집중적으로 모색했다. 웡 박사는 “말레이시아는 사업에 개방적이다. 말레이시아의 14가지 원칙에는 혁신에 대한 핵심 접근 방식이 담겨있다. 우리는 처음부터 시민, 정부 및 업계 종사자들이 함께 창출할 수 있는 시너지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협업을 중시하는 태도를 취했다. 우리는 단순한 기술 발전을 넘어 기술을 활용해 금융 서비스의 민주화나 더욱 높은 사회적 목표의 추구 등과 같은 목적을 달성하는 것을 중요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AI 시대에 빼놓을 수 없는 보안과 모바일 ID, 사기 방지 등의 핵심 주제는 행사 기간 내내 여러 세션에서 논의됐다. 실드(SHIELD)의 창립자 겸 CEO인 저스틴 리(Justin Lie)는 ‘삶을 강화하는 신뢰 기술: AI 시대의 금융 포용성 재검토(Trust Tech, Empower Lives: Redefining Financial Inclusion in the AI Age)’라는 세션에서 디지털 시대의 사기에 대처하는 데 있어 신뢰 요소와 다자간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실드는 사기 방지라는 공통된 목표를 추구하는 머니20/20 아시아와 함께 ‘트러스트 서밋(Trust Summit)’을 주최하기도 했다. 저스틴 리는 “15년 넘게 사기 방지에 힘써오면서 매일 신뢰가 얼마나 중요한 요소인지 깨달았지만, 우리가 단순한 사기 방지 이상의 사명을 추구해야 한다는 것을 인식하는 데는 이렇게나 오랜 시간이 걸렸다. 실드는 B2B 기업을 위해 사기 방지라는 공동의 목표 아래 업계 리더들 간의 결속을 강화하는 촉매제 역할을 하고 있고, 이러한 인식을 바탕으로 트러스트 서밋을 개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방콕에서 개최된 제1회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머니20/20은 2025년 4월 퀸 시리킷 국립 컨벤션 센터에서 두 번째 콘퍼런스를 개최하다. ‘머니20/20 아시아 2025’에 대한 더 많은 정보는 https://asia.money2020.com/#asia-2025-register-your-interest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머니20/20 소개 2012년 업계 관계자에 의해 발족된 머니20/20(Money20/20)은 전 세계 핀테크 생태계의 중심축으로 급부상했다. 지난 10년 동안 가장 혁신적이고 빠르게 변화하는 아이디어와 기업들이 머니20/20의 플랫폼에서 성장했다. 마스터카드, 에어월렉스(Airwallex), JP모건, 쉴드, G캐시, 스트라이프(Stripe), 구글, 비자, 아디옌(Adyen) 등과 같은 기업들도 머니20/20을 통해 놀라운 거래를 성사하고 글로벌 인지도를 높였다. 머니20/20은 방콕(2024년 4월 23~25일), 암스테르담(2024년 6월 4~6일), 라스베이거스(2024년 10월 27~30일)에서 열리는 행사를 통해 세계 최고의 은행, 결제회사, 벤처기업, 스타트업, 규제 기관 및 미디어 플랫폼의 리더들이 한데 모여 업계를 변화시키는 거래를 추진하고, 세상을 바꾸는 파트너십을 구축하며, 미래를 좌우하는 중대한 기회들을 모색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머니20/20은 최근 세계에서 가장 심층적이고 광범위한 핀테크 스타트업 데이터 저장소가 포함된 디지털 인텔리전스 제품인 ‘트웬티폴드(Twentyfold)’를 선보이기도 했다. 머니20/20은 전 세계 핀테크 리더들이 비즈니스 성장을 위해 협업할 수 있는 무대며, 어센셜(Ascential plc)이 주최한다. 행사 관련 진행 상황 및 업데이트 정보는 머니20/20의 X(옛 트위터), 링크드인 계정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머니20/20은 금융 비즈니스를 위한 필수 행사다. 언론연락처: 머니20/20(Money 20/20) Tina Loncaric Global Head of PR +1 469 288 555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5
  • 건국대학교, 개교 78주년 기념식 개최… 모든 구성원이 소통하며 세계 100대 대학을 향해
    건국대학교가 14일 교내 학생회관 프라임홀에서 개교 78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번 기념식은 전영재 총장의 기념사를 시작으로 유자은 학교법인 건국대학교 이사장과 정건수 총동문회장의 축사, 개교 78주년 기념 영상 시청, 교육·연구·행정에 힘써온 교수와 직원 등에 대한 시상으로 이어졌다. 전영재 총장은 기념사에서 “우리는 건국대가 세계적인 명문 대학으로 도약하기 위해 건국인으로서의 자부심과 책임감을 가슴 깊이 새기고, 역량을 하나로 모아 과감한 도전을 해야 한다”며 “모든 구성원들이 서로 소통하고 상생하는 마음으로 협력하면서 ‘세계 100대 대학 진입’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향해 함께 힘차게 나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유자은 이사장은 축사에서 ‘건국다운 인재상’을 위한 ‘건국 고유의 교육혁신’을 언급하며 “대학이 중점적으로 추진하는 혁신 분야에 대해서는 보다 과감하고 창의적인 해법으로 접근해야 한다. 정해진 규정과 제도에 얽매이기보다는 적극적으로 문제를 해결하고 도전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정건수 총동문회장도 축사에서 “건국대는 성·신·의 정신을 바탕으로 많은 노력을 기울여온 결과, 눈부신 발전을 거듭해왔다”며 “총동문회는 후배들이 사회의 훌륭한 재목으로 성장해나가는 데 보탬이 되는 동문회가 돼 건국호의 든든한 어른으로서 건국대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서 △30년·20년 근속상 △학술상 △연구공로상 △혁신교육상 △교육상 △공로상 △모범상 △건국목련상을 시상했다. 이날 행사장은 수상자와 수상자를 축하하기 위해 모인 제자와 동료, 가족 등 200여 명이 보내는 축하의 박수와 환호로 가득했다. 언론연락처: 건국대학교 홍보실 서은솔 02-450-3131~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5
  • 비츠로셀, 1분기 영업이익 101억 ‘15.3% 증가’
    리튬 일차전지 및 이차전지 소재기업 비츠로셀(코스닥 082920, 대표 장승국)은 올해 1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101억775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3%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과 당기순이익도 동기 대비 각각 3.2%와 37.2% 상승해 375억7094만원, 119억6024만원을 기록했다. 비츠로셀은 2023년 창사 이래 최대 실적을 달성했으며, 올해 1분기에도 영업이익율 26.9%, 당기순이익율 31.8%를 달성하는 등 회사가 본격적인 성장세에 진입한 것으로 평가된다. 비츠로셀은 수출 위주 매출 구조에서의 달러 환율 효과, 제품 믹스, 리튬 등 주요 원자재 가격의 하락 등을 높은 이익률의 원인으로 분석하면서 팬데믹 이후 스마트 미터기 시장, 석유가스 시장, 군수 시장 등 주요 전방산업에서 견조한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다음 분기 이후에도 호실적을 지속할 것으로 자신한다고 말했다. 현재 비츠로셀은 리튬 이차전지 소재 및 리튬 리싸이클링을 주요 신사업으로 선정하고 R&D에 적극 투자하고 있다. Makesens 등과의 협업을 통한 이차전지 음극재 사업화 및 국책과제를 통한 차세대 이차전지용 초박형 리튬포일 개발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으며, 리튬 리싸이클링 사업화를 위해서도 국내외 협력사들과 긴밀하게 움직이고 있다. 비츠로셀 장승국 대표는 “올해는 현재의 성장세를 이어 나가면서 주요 신사업에서도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나타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츠로셀 소개 비츠로셀은 1987년 설립된 리튬 일차전지 및 이차전지 소재 기업이다. △스마트 미터기, 군 통신 장비, 전자기기 및 위치추적장치 전원용 리튬전지 △유도 무기, 포탄 등 군수용 열전지 및 앰플전지 △석유 시추 등에 사용되는 고온전지 △EDLC (슈퍼 캐패시터) 등을 통해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최근에는 미래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필름형 배터리, 특수목적용 이차전지, 이차전지 소재, 리튬 리사이클링 등에도 활발한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비츠로셀 마케팅팀 조희준 팀장 02-2024-324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5
  • 강남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2024년 모범청소년 및 청소년육성유공자 표창 수상
    강남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센터장 이미화)는 5월 청소년 달을 맞아 강남구청 본관에서 진행된 모범청소년 및 청소년육성유공자 표창에서 강남구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소속 청소년과 강남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직원이 선정돼 수상했다고 밝혔다. 모범청소년 표창은 적극적이고 성실한 태도로 타의 모범이 되는 청소년에게 주는 표창이다. 이번에 선정된 학교 밖 청소년 역시 강남구 꿈드림에서 봉사 동아리, 음악 동아리 등 다양한 활동에 능동적이고 성실히 참여했으며, 서울시 청소년단에 소속돼 학교 밖 청소년 인식개선 및 권리 증진을 위한 활동을 진행하는 등 타의 모범이 되는 모습을 보여 모범청소년으로 선정됐다. 표창을 받은 강남구 꿈드림 김 모 청소년은 상을 받아 기쁘며, 앞으로도 모범 청소년으로서 학업과 진로를 위해 더 노력하겠다는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함께 진행된 청소년육성유공자 표창은 지역 내 청소년을 위해 헌신하고 청소년들의 보호와 육성에 기여한 공로를 격려하기 위한 것으로, 강남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의 황명 상담사가 선정돼 표창장을 수여 받았다. 청소년육성유공자로 표창장을 수여 받은 황명 상담사는 “청소년들의 복지 증진과 성장을 지원하는 일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청소년상담사로서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미화 강남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장은 “강남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소속 직원의 노고가 인정받은 것 같아 기쁘며 앞으로도 지역 청소년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환경에서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강남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소개 강남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한국청소년세상이 강남구로부터 위탁받아 운영 중이며,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과 발전을 도모하고 상담자와 함께 청소년들이 호소하는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기관이다. 언론연락처: 강남구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송지혜 상담원 02-2226-855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5
  • 도쿄관광한국사무소, 도쿄 ‘베이 에어리어’에 오픈한 ‘프리미어 호텔-캐빈 프레지던트-도쿄’ 소개
    도쿄관광한국사무소는 지금 새롭게 부상하고 있는 도쿄의 ‘베이 에어리어’인 ‘하루미(晴海)’에 지난 4월 26일 오픈한 ‘프리미어 호텔-캐빈 프레지던트-도쿄(プレミアホテル-CABIN PRESIDENT-東京)’를 소개했다. 이 호텔은 총 135개의 객실로 이뤄져 있으며, 긴자, 토요스 시장, 다이바, 아사쿠사 등 도쿄의 주요 관광지는 물론 시나가와, 도쿄역, 도쿄 빅사이트 등 비즈니스의 중심이 되는 지역으로의 접근성도 용이한 위치에 자리하고 있다. 호텔 주변에 공원 등 도심 속 풍부한 자연환경이 조성돼 있어 편안하게 머물 수 있는 것 또한 매력적이며, 베이 에어리어 특유의 경관과 시원한 바닷바람이 주는 개방적인 분위기가 장점이다. ◇ 여행 거점으로 최적화! 새롭게 주목받는 도쿄의 베이 에어리어 ‘하루미’에 탄생 프리미어 호텔-캐빈 프레지던트-도쿄가 위치한 하루미는 2020년 도쿄 올림픽·패럴림픽 개최 당시 선수촌으로 사용됐던 건물을 철거한 뒤 개발된 신도시 ‘하루미 플래그(晴海フラッグ)’ 등 도쿄의 중심지로서 새롭게 주목받고 있는 지역이다. 지하철 오오에도선 ‘카츠도키역(勝どき駅)’에서 도보 8분 거리에 자리하고 있으며, 호텔 바로 앞에 있는 버스 정류장을 통해 츠키지 및 긴자까지 15분 이내, 도쿄역까지 25분 이내로 이동할 수 있다는 뛰어난 접근성을 자랑한다. 또한 맞은편에는 상업시설과 사무실을 갖춘 ‘하루미 트리톤 스퀘어(晴海トリトンスクエア)’가 있으며, 초고층 맨션을 중심으로 조성된 신도시 하루미 플래그와 ‘라라 테라스 하루미 플래그(ららテラス HARUMI FLAG)’, ‘토요스 센캬쿠반라이(豊洲千客万来)’ 등의 상업시설과도 가까워 번화가에 인접하면서도 조용하게 쉴 수 있다는 것이 프리미어 호텔-캐빈 프레지던트-도쿄의 장점이다. ◇ 호텔의 디자인 콘셉트는 ‘바다’와 ‘하늘’ 프리미어 호텔-캐빈 프레지던트-도쿄는 눈부신 발전을 이루고 있는 도쿄 베이 에어리어에 세워진 호텔답게 하루미의 바다와 하늘을 디자인 콘셉트로 정하고 호텔에 묵을 때마다 ‘새로운 여행의 시작’이라는 신선함을 느낄 수 있도록 요즘 시대에 걸맞은 서비스를 제공한다. 갈매기와 파도를 모티브로 한 디자인이 객실과 프런트 등에 그려져 있어 마치 도심 속 리조트에 온 것과 같은 공간을 연출한다. 입구에는 ‘녹색과 물의 정원’을 조성해 도심 속에서 여유를 즐길 수 있는 공간을 형상화했다. 모던한 구조의 로비는 높은 층고로 이뤄져 있어 개방감이 느껴진다. ◇ 단체여행과 장기 체류에도 적합한 객실 및 관내 시설 도쿄 베이 에어리어의 이미지와 어울리도록 청량한 블루 컬러를 활용한 총 135개의 객실은 건물 4층~12층에 위치하고 있으며, 다양한 편의 시설을 갖춰 투숙객이 쾌적하고 편안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많은 인원이 함께하는 단체 여행이나 가족 여행객을 위해 최대 4인까지 숙박 가능한 커넥팅 룸도 갖추고 있으며, 각 층에는 35평방미터(㎡)의 이그제큐티브 코너 트윈룸을 마련해 한 단계 높은 수준의 숙박이 가능하다. 투숙객이 이용할 수 있는 코인세탁실과 무료헬스장, 전자레인지 등도 갖추고 있어 장기 투숙에도 적합하다.(※ 코인세탁실은 유료) 도쿄관광한국사무소 소개 도쿄관광한국사무소는 전통과 혁신이 교차하며, 항상 새로운 스타일을 만들어 다양한 즐거움을 약속하는 도시, 도쿄의 새로운 관광정보를 전달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도쿄관광한국사무소 최미영 02-725-845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5
  • The AGC Group Obtains Its First Cradle to Cradle Certified® for Mirox MNGE Interior Glass Products in Asia
    AGC Glass Asia (https://cts.businesswire.com/ct/CT?id=smartlink&url=https%3A%2F%2Fagc-glassasia.com%2F&esheet=53983396&newsitemid=20240512480279&lan=en-US&anchor=AGC+Glass+Asia&index=1&md5=50f2781b06547094fbb5eab5de24a6ba)’s Mirox MNGE (https://cts.businesswire.com/ct/CT?id=smartlink&url=https%3A%2F%2Fagc-glassasia.com%2Fglass-brands%2Fmirox-mnge&esheet=53983396&newsitemid=20240512480279&lan=en-US&anchor=Mirox+MNGE&index=2&md5=8981dd6d8466695524e2301572f6ac2a), a low lead mirror, is awarded with Cradle to Cradle Certified® at the Bronze level based on version 3.1. This certification covers manufacturing by two AGC Group companies in Asia, PT Asahimas Flat Glass Tbk and AGC Float Glass (Thailand). The Mirox MNGE mirror underwent a thorough evaluation against five key assessment criteria categories: Material Health, Material Reutilization, Renewable Energy, Water Stewardship and Social Fairness. This certification validates not only the product’s sustainability credentials but also contributes to the acquisition of green building certifications such as LEED, WELL, and Green Star (Australia). The AGC Group has defined “three social values” to be created through its products and technologies in its medium-term management plan, “AGC plus-2026. (https://cts.businesswire.com/ct/CT?id=smartlink&url=https%3A%2F%2Fwww.agc.com%2Fen%2Fcompany%2Fstrategy%2Fplan%2Findex.html&esheet=53983396&newsitemid=20240512480279&lan=en-US&anchor=AGC+plus-2026&index=3&md5=6558ad9b1d3b2133ab8b4447170620eb)” Among them, “Blue planet” aims to contribute to the sustainability of the global environment through product optimization and innovation. By obtaining the Cradle to Cradle Certified®, The Group is furthering its commitment to promoting sustainable practices in the construction industry. About AGC AGC Inc. (Headquarters: Tokyo, President & CEO: Yoshinori Hirai)(TOKYO:5201) is the parent company of the AGC Group, a world leading glass solution provider and supplier of flat, automotive and display glass, chemicals, ceramics and other high-tech materials and components. Building on more than a century of technical innovation, the AGC Group has developed a wide range of cutting-edge products. The Group employs some 57,000 people worldwide and generates annual sales of around 2.0 trillion Japanese yen (approx. US$ 13.2bn) through its operations in more than 30 countries and regions. Learn more at AGC’s site and on LinkedIn. View source version on businesswire.com: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40512480279/en/ 언론연락처: AGC Inc. Irene Chen +65 6273 565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5
  • 평택시, 청소년의 날 기념 청소년 위한 ‘평택시 청소년진로토크콘서트’ 개최
    평택시가 다가오는 청소년의 날을 기념해 5월 19일부터 26일까지 일주일 간 총 4회의 ‘평택시 청소년진로토크콘서트: DREAM UP 톡톡콘서트’를 개최한다. 평택시가 주최하는 이번 청소년진로토크콘서트는 평소 진로에 대한 궁금증과 미래 방향 설정에 고민이 많은 평택시 청소년을 위해 마련됐으며, 진로에 관해 도움을 줄 각 분야의 유명인들이 강연을 진행한다. 먼저, 5월 19일(일) 14시 현화고등학교에서 국내 제1호 프로파일러 권일용 교수의 토크콘서트를 시작으로, 21일(화) 19시 평택시청소년문화센터에서 대한민국 최고의 안무가인 립제이(조효원), 25일(토) 14시 청소년의 날 기념식과 함께 평택시청소년문화센터에서 ‘우리 모두에게 기적을’ 초긍정 크리에이터 위라클(박위)의 3회차 토크콘서트가, 마지막으로 26일(일) 14시 평택북부문예회관 소공연장에서 흥미로운 외계인과 우주 이야기, 천문학자와 과학 진로 이야기를 재미있게 해줄 이명현 천문학자와의 시간이 준비돼 있다. 크리에이티브 레이블, 우피치가 수행하는 이번 토크콘서트는 모든 회차에 강연자들과 소통할 수 있는 Q&A를 마련해 진로와 미래의 고민에 관한 답을 분야별 전문가들에게 직접 들을 수 있도록 구성하고, 다양한 참여 프로그램으로 청소년들에게 즐거운 시간을 선물할 예정이다. 참가 신청은 해당 링크(https://www.onoffmix.com/event/299362) 또는 포스터의 QR코드를 통해 사전 접수를 받고 있으며, 평택시 청소년(9세~24세)이면 누구나 중복 참여가 가능해 관심 있는 분야별 회차를 신청할 수 있다. 경기 평택시 청소년들의 풍부한 진로 설정 경험이 될 ‘평택시 청소년진로토크콘서트: DREAM UP 톡톡콘서트’는 ‘평택시 청소년 후원회’에서 주민참여예산으로 제안한 사업으로, 처음 시행하는 사업인 만큼 향후 귀추가 주목된다. 크리에이티브 레이블, 우피치 소개 ‘회사의 가치관에 따라 All genre, Unlimited 처음부터 끝까지’ 크리에이티브 레이블, 우피치는 사실상 모든 업무를 직접하는 통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크리에이티브 기반의 쇼이벤트, 공연, 광고 등을 기획, 제작, 연출하는 회사다. 쇼케이스 론칭, 팝업, 캠페인, 공연, 이벤트를 장르에 구애받지 않고 만들어간다. 언론연락처: 크리에이티브 레이블, 우피치 임은하 매니저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5
  • 제33회 인천무용제, 5월 22~23일 부평아트센터 해누리극장에서 ‘전석 무료’로 개최
    인천광역시의 무용 예술을 대표하는 대한무용협회 인천광역시지회는 오는 5월 22일(수)과 23일(목) 양일간 부평아트센터 해누리극장에서 ‘제33회 인천무용제(Incheon Dance Festival)’를 개최한다. ※ 제33회 인천무용제 일정 - 5.22(수) 19:30 해외초청 및 솔로부문 경연프로그램, 5.23(목) 19:30 인천대표 단체부문 경연프로그램 이번 인천무용제는 올해로 33주년을 맞는 순수무용 예술 전문 축제다. 인천의 무용 예술 발전에 이바지하고, 나아가 인천의 무용 예술을 전국에 소개하는 축제로서 1992년부터 시작된 오랜 역사를 갖고 있다. 대한무용협회 인천광역시지회는 인천무용제는 우리 인천의 무용 예술을 전국에 소개하는 전 단계로 ‘2024년 전국무용제’에 참가하게 될 인천의 대표 예술단체와 예술인을 선발하는 무대이자 시민 관객들에게 인천이라는 지역에서 자신만의 창작활동으로 지역 예술발전에 이바지하고자 노력하는 예술인이 있다는 것을 알리는 기회의 무대라며, 단순한 무대 관람만이 아니라 워크숍 프로그램 및 경연단체 관객평가단 등 관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만큼 시민 여러분의 큰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2024년 올해의 인천광역시 대표 무용 예술단체는 누구? 이번 인천무용제는 인천에서 활동 중인 젊은 예술인 및 무용 단체들의 선의의 경쟁을 통해 전국무용제에서 인천광역시의 대표 무용 단체를 선발하는 무대로, 인천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5개 단체와 4명의 신진예술인, 3개의 국내외 초청작이 준비돼 있다. 경연프로그램을 통해 전국에 인천의 춤을 알리게 될 5개 인천대표 단체부문 경연작품 5개는 아래와 같다. 1. 각자의 갈 곳에 도달하는 과정에 욕망과 질투를 보이는 우리 인간의 모습을 주제로 한 ‘카르나인(안무 손채원)’의 작품 ‘There!! There!!’ 2. 이질감과 혐오가 아닌 수용과 배려의 시선으로 진정한 ‘우리’가 되길 바라는 ‘나누리무용단(안무 강선미)’의 작품 ‘Path_누구없소?’ 3. 인생을 살아감에 있어 주체적 삶에 대한 열망으로 가득 차 스스로 소멸과 재생을 반복하는 나를 발견하는 과정을 보여주고자 한 ‘길프로젝트(안무 길서영)’의 작품 ‘Burning’ 4. ‘발로 땅을 딛고, 들숨과 날숨의 호흡을 하고, 서서히 움직임에 감정을 싣는다. 이것을 ‘춤’이라 부른다.’ 자신만의 춤의 해석을 보여주는 ‘나영무용단(안무 김명주)’의 작품 ‘흙 한줌, 바람 한점’ 5. 디지털의 물결 속 쪼개진 각자의 세상으로 공동체가 아닌 개인 사회로 단절돼 가는 우리 현실을 보여주는 ‘JS Dance(안무 이재선)’의 작품 ‘Log-Line’ 또한 4개 작품이 인천 신진 예술인 부문인 솔로(Solo)부문 경연 작품으로 무대에 오른다. 1. 인천 백령도의 지명 설화를 모티브로 한 강효정 안무의 작품 ‘하얀 무덤’ 2. 끝맺지 못한 한 구석의 마음을 끊어내고자 하는 고뇌를 보여주는 김영은 안무의 ‘Dear’ 3. 사회적 관계 속 시련과 좌절로 인한 관계의 단절을 선택하는 안타까움을 보여주는 손애솔 안무의 ‘Naked Person’ 4. 갈팡질팡하는 상호 모순되는 감정의 공존 상태를 보여주는 전영진 안무의 ‘양가감정’ 그 밖에도 중국 Yang Wei-jia 안무가의 작품 ‘Follow’, Zhenyan Ding 안무가의 작품 ‘echo’와 한국의 주목 받는 안무가인 남기희의 작품 ‘The Blue’가 축하 초청무대로 준비돼 있어 무용예술의 다양한 매력을 느낄 수 있다. 대한무용협회 인천광역시지회 김주성 지회장은 “이번 제33회 인천무용제를 통해 우수한 작품을 선발해 이번에 참가하게 될 제33회 전국무용제 단체부문 및 솔로부문에서 좋은 결과를 만들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어 “열악한 창작 환경에서도 자신의 가치를 증명하고 감동의 무대를 관객들께 전달하고자 노력하는 우리 인천의 무용 예술인과 단체에게 감사를 전하고, 이들을 위해 관객 여러분들의 아낌 없는 관심과 응원을 부탁한다”고 전했다. 대한무용협회 인천광역시지회 소개 대한무용협회 인천광역시지회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큰 무용예술기관인 대한무용협회의 산하기관으로, 1982년 6월 한국무용협회의 인천광역시지회로 창립돼 2022년 4월 대한무용협회 인천광역시지회로 명칭을 변경했다. 우리 협회는 창단 이후 매년 인천광역시와 인천문화재단의 지원을 받아 인천시민을 위한 축제 형식의 문화행사와 문화예술교육, 국제교류사업, 레지던스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일반 시민들의 무용예술 향유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앞으로도 대한무용협회 인천광역시지회는 인천광역시의 문화예술 발전, 더 나아가 국내 문화예술 발전에 이바지하고 무용예술이 시민의 삶 속에 함께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다. 언론연락처: 인천무용협회 사무국 한재호 사무국장 032-865-5474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5
  • 대동CMC, 2024년 장애인 창업 컨설팅 하반기 지원 대상자 모집
    대동CMC(대표이사 최진혁)가 2024년 하반기 ‘장애인 창업 컨설팅 사업’에 참여할 대상자를 모집한다고 14일 밝혔다. 장애인 창업 컨설팅 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와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에서 주관하는 사업으로 장애인 예비, 재기, 초기창업자를 대상으로 창업단계별로 상담 희망 분야별 1:1 심층 컨설팅을 제공해 장애인의 성공적인 창업을 지원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대동CMC는 남부권의 사업 운영 위탁기관으로 컨설팅 사업을 운영하고 있으며, 부산, 대구, 울산, 경상남도, 경상북도 지역 장애인의 창업을 지원한다. 창업을 원하는 대상자는 센터 내방 및 등기우편, 이메일(jhw@debc.or.kr) 접수 등을 통해 신청이 가능하며, 자세한 신청 자격과 접수방법은 홈페이지 또는 전화 문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하반기 모집 규모는 전국 4개 권역에서 권역별 약 40명씩 총 160명 내외로, 5월 14일부터 예산 소진 시까지 신청할 수 있다. 한편 대동CMC는 중소기업 혁신바우처, 수출바우처 등 다양한 정부지원 사업의 수행기관으로서 기업 애로사항 해결, 시장 진출, 판로 확장 전략 수립 등을 통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성공적인 창업과 사업 운영을 지원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대동CMC 사업운영본부 정인식 주임 070-7825-011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5
  • 한국교직원공제회, 제12회 S2B 청렴계약 우수기관 시상식 개최
    한국교직원공제회(이사장 정갑윤)가 ‘제12회 S2B 청렴계약 우수기관 시상식’을 5월 14일부터 6월 11일까지 총 4차례에 걸쳐 개최한다고 밝혔다. 5월 14일 영남권을 시작으로 22일 중부권, 28일 호남권, 6월 11일 수도권 순으로 총 60개 기관(교육청 3개, 교육지원청 16개, 각급학교 34개, 개인 5명, 단체 2개)에 시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국교직원공제회는 S2B 이용 실적, 전년 대비 이용 금액 및 건수 증감률 등의 평가기준에 따라 S2B를 통해 공정하고 청렴한 계약문화를 만드는데 기여한 우수기관을 시·도교육청, 교육지원청, 각급학교 세 개 부문으로 구분해 선정하고 있으며, 올해부터 공로상을 신설해 S2B 이용 증대를 위해 교육연수 출강, 활용 사례 홍보 등 다양한 활동을 보인 개인과 단체에도 시상한다. 한국교직원공제회 정갑윤 이사장은 “S2B가 일선 교직원들의 업무 부담 경감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S2B 이용이 활성화돼 계약업무 편의성 증대와 투명한 계약문화 정착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교직원공제회는 전국 17개 시·도교육청 및 14개 교육지원청과 S2B 이용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해 교직원들의 구매·계약업무 효율성과 공정성을 증대시키고 있다. 지난해부터는 지방자치단체를 위한 ‘지방계약플랫폼 S2B’를 정식 오픈해 수의계약 전문 조달시스템으로 위상을 높이고 있다. 한국교직원공제회 소개 한국교직원공제회는 특별법(법률 제2296호)으로 설립된 정부 보장의 교직원 복지기관으로 교육기관, 교육행정기관 또는 교육연구기관의 교육공무원, 교원 및 사무직원 등으로 재직 중이거나 재직했던 교육 구성원의 생활안정과 복리증진을 도모하고 교육발전에 이바지함을 설립목적으로 한다. 2023년 말 기준 90만 명의 회원과 64조원의 자산을 보유하고 있다. 유가증권, 국내외 부동산 및 인프라 등 다양한 자산군에 투자하고 있으며 The-K예다함상조, The-K저축은행, The-K교직원나라, The-K소피아그린, The-K호텔앤리조트, The-K제주호텔 등 총 6개의 출자회사를 운영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한국교직원공제회 홍보소통부 황선주 대리 02-767-0107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2024-05-15
  • 부여군 은산면 버스정류장 쉼터 가림막 설치시급하다 !!
    소비자불만119=김용길/기자] 충남 부여군 은산면 시내의 버스정류장이 5-6 곳이 있는데 어느 한곳도 겨울에 눈이 올때나 여름에 비가 올때나 농촌 지역의 농민들이 은산면 소재지에 시장을 보러 나오면 눈.비를 피할곳이 없어서 그냥 비를 맞아야 한다는 것이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다. 대한민국 대 중 도시 곳곳에는 횡단보도에 그늘막을 쳐서 햇빛을 피하는 쉼터가 도시에는 웬만한 곳에는 거의가 설치가 되어 있어서 횡단하는 시민들이나 다리가 불편하신 노인분들은 쉬어 갈수도 있고 비를 피할수도 있는데 시골에는 막상 갈곳이 많을것 같지만 생각보다 인심이 야박하다는 것이다. 왜? 지역의 인심이 이럴까 그것은 면 소재지에 장을 보러오는 농촌 지역의 농민들이 대부분인데 어느집에 비나 눈을 피하러 들어간다면 땀과 흙냄새가 난다는 이유로 불편함으로 눈살을 찌푸리거나 말을 하지 않아서 대부분 비를 맞으며 도로가의 건물 짧은 처마 밑에서 비를 피하거나 추워서 떨고 있는 것이 다반사라는 것이고 남자들은 약주를 드시니까 주점에서 술 한잔으로 버스 시간을 기다리고 있어서 다행이지만 아주머니 할머니들은 눈이나 비가 올때는 난감 할 수 밖에 없다는 것이다. 은산면 관계자는 마이카 시대의 젊은이들이 차량이 많아 이동수단에 문제가 없을 것으로 생각을 하지말고 농촌의 사람들에게 불편함이 없도록 해서 비단 버스를 타지 않더라도 해빛을 피해서 쉴곳을 마련해 주는 것이 그렇게 많은 낭비라고 볼 수는 없는 것이라고 생각을 한다. 시민단체 후원을 받아서 해보자는 생각을 해도 어차피 허거나 신고를 지자체에해야 하고 지자체역시 그런 정도의 예산이 많은 것도 아닌데 두곳이라면 4-50만원 안에서 천막으로 설치가 가능할 것으로 생각이 든다. 농촌을 사랑하고 소외감 없이 농촌을 지키게 합시다.
    • 뉴스
    2024-05-14
  • 쇄보래 직영점"토스카 차량수리 기술부족 김포제일서비스 권장!!!
    소비자불만119=김용길/기자] 쇄보래 인천 부평직영센터는 전국에서 쇄보래 차량이 차를 고치러오는 종합병원이라고 부평서비스 1직장이 라는 분이 말을 하고 있는데 문제는 지금 전국에 몇대나 존재 하는지는 확실치 않으나 아직도 거리에 굴러다니는 것을 보면 꽤나 많은 토스카 차량이 있을 것으로 예상을 해 볼수 있다. 그러나 인천 부평 직영서비스가 잘 고칠 것이라고 수도권을 빼고 전국에 토스카 차량을 소지한 차주분들은 인천 부평 직영서비스로 몰려 온다는데 절대로 시간 낭비하지 말것을 당부드리고 싶다 다른 쇄보레 차종은 몰라도 토스카 차량을 소지한 분들의 대해서 알려드리는 것이다. 인천에서 토스카 차량을 소지한 사람으로서 인천 부평직영센터를 방문해서 엔진소리가 떨리고 차량의 내부나 기어부분이 떨림이 오고 하는데 어떻게 된것인지 손 좀봐 주라고 했더니 서비스 직원이 하는말 차량이 노화가 돼서 그렇다 라는 답을 내렸고 소리가 저렇게 벙벙거리는 것은 왜그러냐고 문의 했더니 마후라가 터져서 소리가 난다며 여기서 고치면 비싸고 나가서 카센터를 이용하라는 것이다. 아무리 노화가 됐다고 해서 갑지가 차량이 이렇게 된다는 것이 말이 안되고 머리속이 찝찝한 것을 지울수가 없었다 쇄보래 서인천 센터도 방문했었고 인천 남동센터도 방문했었는데 역시 같은 소리를 하는데 답답하고 어떻게 해결을 해보고 싶어 두달 동안 인천의 여러 정비공장과 전문가의 의견을 들어 밨으나 어떤 곳은 엔진이상 인젝트 등 다양하게 각자의 다른 소리는 하는데 딱히 어디가 고장이 났으니 고치겠다는 확신하는 기술자는 한사람도 없었다. 그래도 단골로 가는 카센터를 방문해 엔진오일을 교체 하면서 차량에 대한 얘기를 하게 되는데 카센터 사장이 두달동안 몰랐던 얘기는 카센터사장이 옛날에 들은 얘기는 김포 제일바로 서비스에서 토스카차량 점검을 잘한다는 소리를 들었다고 해서 곧바로 핸드폰 추적해서 김포 제일서비스로 찾아 갔는데 서비스센터 대표가 차량 본넷을 열더니 인젝트 교체를 해야 한다며 접수하세요 하더니 곧바로 작업에 들어가 1시간 30분정도 걸려서 부가세 포함 80만 정도 주고 깨끗하게 고치고 차량 내부가안 너무 조용해 젔다. 한가지 더 인천 부평 직영센터에서 마후라가 고장이 났다는 것은 양쪽 앞바퀴 베아링이 고장나서 소리가 난다며 교체를 하라고 교체 했더니 현재는 새차 뽑아서 1년정도 된것 처럼 조용하고 기름도 많이 안먹고 너무나 잘 고쳤다는 생각이든다. 전국의 쇄보레 직영점도 포함해서 인천 부평 서인천 남동에서는 토스카차랑 수리는 아는척도 하지말고 시험운전하고 상담하고 알지도 못하고 헛소리해서 차주들 시간낭비와 고치지 않아도 되는 것을 고치는 실수 범하게 하지 말고 토스카 차량이 고치는 것에 확신이 없다면 손대지 말고 경기도 김포 제일서비스를 권장해 주는 것이 정답이다.
    • 뉴스
    2024-05-14
  • 남동농협"조합장 당선만 되면 취직 시켜 준다는 거짓말 !!
    소비자불만119=김용길/기자] 인천 남동구 소재 남동농협 조합장 한씨는 지인의 동생을 소개받아서 그의 측근을 동원해서 3번 낙선후 어느 곳에서 표가 안나와서 낙선을 한것을 분석을 하고 그의 적합한 운동원을 선택해서 운동원들과 약속을 하는데 조합장에 당선이되면 선거운동원의 핵심 리더 2명의 자녀들은 농협 직원으로 취직을 시켜준다고 꼬셔서 선거에 이용하고 끝나고 나서는 핑계만 대고 뭉개 버리는 간교하고 계획적인 수법으로 사람을 기망한 것이다. 운동원들은 조합장이 재선을 노리고 있는 기회를 봐서 조합장에게 1차 당선당시 약속했던 것을 이행하라고 강하게 밀어붙이자 조합장은 재선에 당선이 안될수도 있다는 위기감이 들자 선거운동원과 그의 지인들 앞에서 재선에 성공하고 6개월이 지나야 자금을 집행 할수가 있다면서 6개월을 기다리게 하고 6개월이 지나서는 언제 그랬냐는 식으로 미루다가 농협 전무를 내세워서 몇푼주고 말려고 꼼수를 부리는 초선때나 똑같은 수법으로 농간을 부리는 조합장의 행태를 보면서 사람은 변하지 않는 다는 것을 고령의 나이에도 거짓말을 밥먹듯이 하는 남동농협 조합장 뻔뻔한 얼굴을 보면서 돈앞에는 계약서 없는 약속은 오리발이면 된다는 것을 상기시켜주는 인간답지 못한 짓을 하는 조합장은 퇴출이 정답이라고 보는 것이고 약자를 무시해서는 결코 좋은 결과는 없을 것이다.. 그래도 사람이라면 3번을 낙선하고 4번째 당선이 됐으면 선거운동한 후배뻘인 사람들에게 어느정도 약속은 지키고 인간적인 도리를 했어야 된다고 보는데 조합장 한씨는 나이도 적지 않은데 무슨 욕심이 그렇게 많은지 조합장을 영원히 하지는 않을 것인데 이렇게 간교한 짓으로 사람을 속이는 것은 순간은 좋겠지만 신문기사는 영원히 남아서 조합장 시절에 속임수로 선거운동 시키고 조합장 당선되고 돈벌어서 노후에 행복할지는 몰라도 사람은 상식과 도덕이 있는 괜찮은 사람이라는 명예로운 업적을 남겼다는 소리를 듣는 것이 두고두고 남아 있지만 찌질한 사람은 되지 말것을 당부한다.
    • 뉴스
    2024-05-13
  • 클리오, 2024년 1분기 역대 최대 분기 매출 경신… 영업이익도 63% 성장
    클리오는 2024년 1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실적을 집계한 결과, 전년동기 대비 매출은 24% 증가한 930억원을 기록하고 영업이익은 63% 늘어난 85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는 종전 최대 분기 매출인 2023년 4분기 897억원의 기록을 경신함과 동시에, 2021년 2분기부터 12개 분기 연속으로 매출이 성장한 것이라 더욱 뜻깊다. 클리오는 국내 및 해외에서 고른 성장세를 기록했다. 2024년 1분기 국내 매출의 56% 비중을 차지하는 H&B 채널 매출은 내수 성장 및 인바운드 관광객 유입으로 인해 전년동기 대비 14% 성장했다. 특히 H&B 채널 내에서 구달, 더마토리의 기초 브랜드 매출이 두 자릿수 성장률을 기록한 것이 주효했다. 또한 국내 디지털 채널 매출도 전년동기 대비 10% 늘어났다. 각 디지털 채널별로 세분화된 소비자 타깃을 공략한 전용 제품과 마케팅이 긍정적인 효과를 이끌었다. 국내 홈쇼핑 채널도 클리오 마그넷 팩트의 방송 호조가 이어지며 전년동기 대비 115%의 매출 성장률을 기록했고, 건강기능식품 사업을 전개하는 자회사 클리오라이프케어 매출도 이너뷰티 제품을 중심으로 전년동기 대비 55%의 성장률을 달성했다. 또한 클리오는 글로벌 시장에서도 건실한 경영 성과를 이어가고 있다. 북미 매출은 구달 청귤비타C잡티라인 세럼의 인기가 크림까지 확대되면서 전년동기 대비 48%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일본 매출은 현지화 전략을 통해 오프라인 채널 성장이 두드러지며 전년동기 대비 15% 늘어났고, 중국 또한 클리오 아이팔레트가 카테고리 킬러 제품으로 자리잡으며 전년동기 대비 50%의 성장률을 달성했다. 동남아는 베트남, 싱가포르 등 주요국 중심으로 129%의 고성장률을 기록했다. 특히 클리오는 기초 화장품 매출 비중을 확대하고 유통채널 효율화를 통해 수익성 개선에도 성공했다. 실제로 2023년 1분기 영업이익률은 7.0%였으나, 2024년 1분기에는 9.2%로 높아졌다. 클리오 윤성훈 부사장은 “올해 클리오는 매 분기 성장 그래프를 그리며 전진함과 동시에 글로벌 커버리지를 확장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글로벌 소비자 수요에 적중하는 차별화된 제품 출시와 마케팅을 통해 성장세를 이어가 주주 여러분의 신뢰에 보답하고, 명실상부 K뷰티를 대표하는 브랜드로 자리 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클리오는 2023년에 역대 최대 매출인 3306억원을 기록한 바 있다. 또한 최근 일본 현지 핵심 벤더업체를 인수하고 일본법인으로 클리오재팬 설립을 공식화 했다. 이러한 사업 구조 효율화를 통해 클리오는 국내 H&B에서 색조 1위를 기록하고 있는 차별화된 경쟁력을 바탕으로 일본 오프라인 채널의 VMD (Visual Merchandising)를 강화하고, 트렌드 변화에 민첩하게 대응해 효율적인 PLM (Product Lifecycle Management) 체계를 구축해 내실경영에도 힘쓸 예정이라고 밝혔다. 클리오 소개 ‘EVERY POUCH ONE CLIO!’ 클리오는 세계로 나아가는 국내 최초 색조 화장품 브랜드이다. 언론연락처: 클리오 전략기획팀 최지온 과장 02-2078-181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뉴스
    • 사회
    2024-05-12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