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18(화)

발산천 침수위험지구 교량 재가설공사 실시설계용역 착수

- 재난안전특별교부세 10억 원 포함 총 사업비 13억 원 투입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08 19:5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3 재가설 대상 교량(발산2교).JPG

소비자불만119신문=김기재/기자]

청주시가‘발산천 침수위험지구 교량 재가설공사 실시설계용역’을 착수 했다.

 

발산천 침수위험지구 교량 재가설 공사는 청원구 사천동 발산천 일원 교량 2곳을 재가설해 집중호우 시 침수피해 우려 해소 등 안전한 도시조성을 위한 사업이다.

 

시는 재난안전특별교부세 10억 원 포함한 총사업비 13억 원을 투입해 오는 2020년 3월까지 실시설계용역을 마무리하고 2020년 12월 공사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는 발산천지역의 상습 침수 피해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7월 행정안전부에 재난 안전 특별교부세를 신청해 10억 원을 확보하는 등 재원 확보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했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집중호우에 따른 침수피해 등 자연재난으로 인한 인명과 재산피해를 예방해 주민 정주 환경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0467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발산천 침수위험지구 교량 재가설공사 실시설계용역 착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