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5(일)
 
  • 전기·소방 등 동절기 화재 위험요소, 장애인 피난시설·대피로 등 확인
광주광역시청
[소비자불만119신문] 광주광역시는 오는 16일부터 22일까지 관내 장애인 거주시설 24곳에 대한 동절기 안전관리 실태를 민관 합동으로 긴급 점검한다.

이번 점검은 지난 13일 북구 지야동에 위치한 장애인 거주시설에서 화재가 발생함에 따라 시설 거주자들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유사시설에 대한 긴급 안전점검으로 추진한다.

특히, 내실 있는 점검이 될 수 있도록 시‧자치구, 소방안전본부, 분야별 민간전문가 등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거주 시설별로 점검할 계획이다.

중점 점검사항은 ▲장애인 피난시설 및 대피로 유지관리 상태 점검 ▲화재 대비 소화 장비 및 방화구획 점검 ▲전선배선 불량 및 누전차단기 작동 여부 ▲가스안전장치 설치 및 작동 여부 ▲각종 시설물 및 건축물의 안전관리 점검 등이다.

박남주 시 시민안전실장은 “이번 점검은 취약계층인 장애인 거주시설에 대한 긴급 안전점검으로, 유사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선제 대응하면서 시설 거주자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점검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광역시, 장애인 거주시설 24곳 긴급 안전점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