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1(수)
 
  • 무료생활법률상담실, 2012년 개소 후 관심 지속적 증가
무료생활법률상담 유형
[소비자불만119신문] 지난 2012년 개소한 울산시 ‘무료생활법률상담실’이 11년째 운영을 이어오면서 해를 거듭할수록 시민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올해 초 중고 에어컨을 구매했던 김모 씨는 구매 후 한 달이 채 지나지 않아 고장이 났고 그 수리비가 구매가의 절반이 넘게 나오게 되자 구제방안으로 무료생활법률상담을 통해 소액사건 민사소송절차에 대해 안내받았다.

또 다른 20대 초반 박모씨는 주택임대차계약의 갱신에 따른 계약서 작성 방법과 보증금을 반환받을 시 임차목적물의 하자에 따른 처리 방법에 대해 무료생활법률상담을 통해 안내 받을 수 있었다.

울산시는 이처럼 법을 잘 모르는 시민들의 곁에서 법률 고충을 속 시원하게 해결할 수 있도록 총 13명의 변호사로 이루어진 생활법률상담관을 운영해 무료법률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9월 30일 기준 ‘무료생활법률상담실’의 누적 상담 건수는 총 6,185건으로 연평균 562건에 달하는 등 꾸준히 시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상담 유형별로 보면 부동산 1,065건(17%), 금전 1,016건(16%), 손해배상 862건(13%) 등의 비중이 높았다.

울산시 관계자는 “무료생활법률상담을 통해 시민의 알권리를 충족하고 생활문제 해결을 통해 시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었다.”며, “앞으로 보다 많은 시민들이 무료생활법률상담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무료생활법률상담은 매주 월·화요일 오후 3시부터 6시까지 운영되며, 1명당 20분가량 상담을 할 수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울산시 무료생활법률상담 인기 꾸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