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9-23(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5.20 21:1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마산회원구 내서읍 광려천, 꽃길만 걷게 해줄게요.jpeg

소비자불만119신문=이재길/기자]

창원시 마산합포구(구청장 장진규)는 ‘2019년 공동주택 관리지원사업’으로 노후시설물 개선 (27개단지, 517,829천원) 자전거거치대 (1개단지 5,600천원), 공동체 활성화사업 (3개단지, 12,600천원)을 추진 중에 있다.


공동주택 관리지원사업은 공동주택 단지 내 노후공용시설물 유지․보수, 자전거 거치대설치, 공동체 활성화, 안전점검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해마다 ‘주택법’과 ‘도시및주거환경정비법’에 따라 건립된 20가구 이상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시행 중이다.

마산합포구가 올해 창원시 관내에서 지원단지도 많고, 지원금액도 높다. 이는 관내 노후화된 공동주택이 많고, 공동주택 관리주체에서 공동주택 관리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데 이유가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시설물 개선사업 중 주차장 포장보수, 옥상균열 보수, 도색 등이 대체로 많았으며, 공동체 활성화 지원분야에서는 부녀회 등 자선단체를 중심으로 주민화합을 통한 활동이 적극적으로 이뤄지고 있다.

 

5월중 30% 이상의 사업 집행율로, 사업조기 추진 독려 등을 통하여 상반기 중으로 60%로의 신속집행에 기여할 것으로 보여진다.

 

김동규 마산합포구 건축허가과장은 “재정이 열악한 소규모 공동주택의 보조금 지원을 통하여 쾌적하고 안정된 공동주택관리가 되길 바란다”면서, “본 사업이 활성화되기 위해서는 관내 공동주택 관리주체들이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149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마산합포구, 2019년 공동주택 관리지원사업 순조롭게 진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