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6(목)

창원시, 제43호 광려산숯일소리 공개공연 개최

숯나무 메고 숯굴로 가자! 얼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25 06: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창원시, 제43호 광려산숯일소리 공개공연 개최 (문화유산육성과) (2).jpg

소비자불만119신문=강신정/기자]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24일 내서문화의 집에서 지역민을 대상으로 한 제3회 광려산숯일소리 공개공연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광려산숯일소리는 마산회원구 내서읍 광려산에서 숯을 만들었던 사람들의 애환이 담긴 공통작업 노동요로 지난 2017년 12월 경상남도 무형문화재 제43호로 지정됐다. 광려산숯일소리보존회가 매년 공개공연을 개최하고 전승 교육을 실시하는 등 무형문화재 보존과 전승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공연은 창원시 후원, 광려산숯일소리보존회(회장 백종기, 기능보유자 정채남) 주관으로 개최됐으며, 코로나19로 인한 생활속 거리두기 수칙 준수를 위해 최소한의 관객으로 진행됐다.

 

먼저 광려산숯일소리보존회원들의 한량무, 판소리, 창부타령 등 다양한 구성의 식전공연을 진행하여 풍부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이후 열린 본 공연에서는 숯굴터 부정풀이와 터다지 망께소리, 나무꾼 소리와 어산영 소리, 숯나무 목도 소리 등 숯을 생산하는 작업 과정을 알 수 있는 여섯소리를 시연했다.

 

 

 

 

정숙이 창원시 문화유산육성과장은 “오늘날까지도 광려산숯일소리가 잘 보전, 전승될 수 있게 노력한 광려산숯일소리보존회의 열정에 감사하다”며 “이러한 우리 지역의 소중한 문화유산이 잘 계승 발전될 수 있도록 더 많은 관심을 가지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창원시, 제43호 광려산숯일소리 공개공연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