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30(일)
 
기업은행 전경
IBK기업은행(은행장 김성태)은 3일 개인 모바일뱅킹에서 ‘사기의심계좌 자동검증’ 서비스를 시행했다고 밝혔다.

‘사기의심계좌 자동검증’ 서비스는 i-ONE Bank에서 계좌이체 시 별도 신청 절차 없이 수취 계좌의 사기 신고 이력을 조회해 금융 사고를 예방하는 서비스다.

기업은행은 4월부터 고령층, 장애인 등 금융취약계층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한 ‘쉬운뱅킹’ 서비스에 해당 서비스를 시범 도입한 결과, 월 평균 사기계좌 탐지건수가 약 6배 증가하는 사기피해 예방 효과를 확인했다.

한편 기업은행은 2017년 금융권 최초로 사기거래 정보공유 플랫폼 운영 기업인 더치트(대표이사 김화랑)와 협력해 ‘사기의심계좌 사전조회’ 서비스를 제공해 왔다. 해당 서비스는 금융사기로부터 고객을 보호한 성과를 인정받아 3월 금융위원회의 위탁테스트 대표 우수사례로 선정된 바 있다.

언론연락처: IBK기업은행 홍보부 공보팀 임동영 팀장 02-729-6784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IBK기업은행, 사기의심계좌 자동검증 서비스 시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