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4(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2.24 15:5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포항시장학회)포항시 인재육성 장학금 줄이어.jpg


소비자불만119신문=이왕덕/기자] 

코로나19로 어려운 가운데서도 포항의 미래를 위한 인재육성 장학금이 줄을 잇고 있다.

 

포항시학교급식지원센터(조합장 김주락) 1천만 원, ㈜한국산업이엔지 이찬우 대표 5백만 원, 포항시여성단체협의회(회장 김정례) 3백만 원, 한양대학교 1학년 윤지찬 군이 50만 원의 장학금을 기탁했다.

 

포항시학교급식지원센터는 지난 2017년부터 매년 1천만원의 장학금을 기탁하며 지역인재육성에 동참하고 있다.

 

김주락 조합장은 “장학금 기탁을 통해 미래의 주역이 될 학생들에게 꿈과 희망을 줄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학생들의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 공급을 위해 노력하고, 지역인재육성에도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통해 다양한 방법으로 지역사회 공헌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다.”라고 뜻을 밝혔다.

 

㈜한국산업이엔지 이찬우 대표는 환갑을 맞아 배우자 김연희씨가 가족을 위해 평생 희생한 남편을 위해 가장 특별하고 의미 있는 선물이 무엇일까 고민하던 중 장학금 기부를 선물했다.

 

이찬우∙김연희 대표 부부는 평소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 늘 관심을 갖고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으며, 지난 2012년에도 장학금 1천만 원을 기탁한 바 있다.

 

포항시여성단체협의회에서 전달 된 장학금은 회원들이 지역농어민 살리기 농수산물 판매를 통해 조성한 기금으로 마련했다.

 

포항시 여성단체협의회는 1987년 창립돼 그동안 지역사회 발전과 소외된

이웃에 대한 봉사 실천 등 여성의 사회참여 확대와 양성평등 실천, 환경보호,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앞장서 오고 있다.

 

김정례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학업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의 학생들이 포항시 미래를 책임질 인재로 커나갈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성금을 기탁하게 되었으며, 앞으로도 꾸준히 나눔을 실천 하겠다.”고 밝혔다.

 

올해 포항제철고를 졸업하고 한양대 공대(인텔리젼스 컴퓨팅학부) 장학생으로 입학하는 윤지찬 군은 2020년 포항시장학회 인재육성 장학금 전액을 코로나19로 본인 보다 더 어려운 학생들을 위해 써 달라고 포항시장학회에 기탁 했다.

 

윤지찬 군은 중학교 3학년 재학 중 월광독서클럽 활동을 하며 남녀상호존중 캠페인을 통해 모은 성금을 장학금으로 기부 하기도 하였으며, 또한 클래식 음악을 숙성시켜 만든 파인애플 식초를 팔아 모은 돈을 고등학교 3학년 재학 중 에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을 위해 포항시장학회에 장학금으로 기탁한 바 있다.

 

윤지찬 군은 인류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인재가 되고자 하는 포부를 밝히며, 계속해서 나눔의 마음을 잊지 않고 실천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강덕 이사장은 각계각층의 시민들이 지역 교육발전을 위해 귀한 장학을 기탁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향후 포항의 인재양성을 위해 소중히 사용하겠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포항시 인재육성 장학금 줄이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