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16(화)

부산시장 관사에 어린이들을 위한 숲속체험도서관 문 열어

- 도시외교·시민휴식 공간으로 거듭나는 부산시 열린행사장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6.30 21:0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AKR20190630037000051_02_i_P2.jpg

소비자불만119신문=최영수/기자]

부산시(오거돈 시장)는 민선 7기 출범 1주년인 7월 1일 오전 11시 열린행사장(부산시장 관사)에서 「숲속체험도서관」의 개관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개관식은 오거돈 시장이 인근 유치원생들을 초청해 현판제막식, 시설내부 투어, 기념촬영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숲속체험도서관’은 1985년 전두환 대통령 당시 경호원 숙소로 건립, 2013년부터는 부산시 공무원 시험출제 장소인 집현관으로 사용하던 연면적 231.32㎡, 지상 2층 건물을 민선 7기 시정철학에 맞춰 어린이들을 위한 공간으로 재탄생시킨 것이다.

 

지상 1층은 터치월 체험실, 놀이 체험실, 휴게공간, 안내데스크로, 지상 2층은 열린도서관, 다목적 체험실, 도란도란 체험실, 미디어실, 계단쉼터 등으로, 1층 뒤편 야외 공간은 숲속야외체험장으로 꾸몄다.

 

오거돈 시장 취임 이후 잔디정원 완전 개방, 미니동물원, 반려견 핫과 루비 입양 등을 통해 열린행사장을 방문하는 어린이 손님과 시민들이 크게 늘었다. 지난해 7월부터 올해 5월까지 11개월 동안 열린행사장을 찾은 시민은 2만여 명에 달한다. 앞으로 숲속체험도서관 개관을 통해 연간 방문객 수가 역대 최고치를 훌쩍 넘어설 것으로 예상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의 미래인 어린이들을 위한 공간 조성을 통해 시민 휴식 공간으로 거듭나는 열린행사장을 만들었다.”면서, “앞으로 더 많은 시민들이 사랑하는 공간으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89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산시장 관사에 어린이들을 위한 숲속체험도서관 문 열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