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9(토)

대구시 일본 현지에서 입맛 저격 관광객 유치로‘일석이조’

▸일본 간사이 지역 유명 쿠킹 스튜디오 협력, 대구 미식 쿠킹클래스 개최 ▸대구 관광 홍보와 함께 관광객 유치 마케팅도 병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6.21 11:4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b88448495a19f8448a6cccbdd4bbf5e_LWasbaNf (2).jpg

소비자불만119신문=이재길/기자]

대구시와 대구관광뷰로는 오는 23일부터 7월31일까지 일본 오사카에서 현지 유명 쿠킹스튜디오와 협력하여 총 6회에 걸쳐 ‘대구 미식 쿠킹클래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구시는 일본인 관광객이 한국에 대해 가장 선호하는 ‘음식’과 ‘한류’를 활용하여 대구관광을 적극 홍보하고자 일본 간사이 지역 내 90여년의 역사와 회원 4만5천여명의 유명 오사카가스 쿠킹스튜디오와 협력해 ‘대구미식 클래스’를 진행한다.

 

쿠킹클래스는 총 6회, 250명의 수강생을 대상으로 오사카 허그뮤지엄에서 1회, 요도야바시 쿠킹스쿨에서 5회 진행 될 예정이다.


강좌는 일본인 입맛에 맞도록 대구시와 오사카가스 쿠킹스튜디오가 공동으로 개발한 레시피를 활용해 대구의 동인동찜갈비, 누른국수, 단호박 영양밥의 메인요리 3종과 사과 수정과, 납작만두, 연근구이 등의 대구 음식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오사카가스 홈페이지, 정기 매거진 및 수강생을 대상으로 레시피 설명과 함께 대구의 음식거리, 근대골목, 동성로, 김광석 거리, 서문시장, 한류 드라마 촬영지 등 주요 관광지를 함께 홍보하여, 대구 관광에 관한 호기심과 대구 방문 동기를 부여하고, 대구 관광지도와 할인쿠폰 등이 담긴 키트(KIT)와 관광가이드북 등을 제공하여 일본인의 대구 방문을 유도 할 예정이다.

 

한편, 대구시는 쿠킹클래스 이후 일본 미식 투어 관광객의 지역 유치를 위해 일본 유명 한류 아나운서 후루야 마사유키씨와 함께하는 ‘대슐랭 투어 상품(대구 미식투어)’을 직항노선을 보유한 국적 항공사와 공동으로 10월에 출시하여 프로모션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호섭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이번 홍보는 대구 음식을 소재로, 대구 관광을 효과적으로 알려 일본시장 내 대구에 대한 매력도를 한층 높임과 동시에 ‘2020 대구경북 관광의해’를 맞아 일본 관광객의 지역 유치를 증대시키는 계기로 활용할 것”이라며 “국가별 맞춤 콘텐츠를 지속 개발해 단체객 및 개별객의 지역 방문을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9179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시 일본 현지에서 입맛 저격 관광객 유치로‘일석이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